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UEL 리뷰] ‘마르티넬리 2골 1도움’ 아스널, 스탕다르 4-0 대파...1위 유지

[인터풋볼] 신명기 기자= 아스널의 가브리엘 마르티넬리가 또 한 번 맹활약을 펼쳤다. 2골 1도움을 올린 마르티넬리는 스탕다르 리에주전 대승을 이끌었다.

아스널은 4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에미레이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조별리그 F조 2차전 홈경기에서 스탕다르에 4-0으로 승리했다.

홈팀 아스널은 로테이션을 가동했다. 주전급인 토레이라와 세바요스가 선발로 출전한 것 외에 부상에서 복귀한 선수들과 유망주들을 혼합한 라인업을 확인할 수 있었다. 마르티넬리, 넬슨, 윌록, 나일스, 홀딩, 티어니, 베예린, 무스타피, 마르티네스가 선발 기회를 잡았다.

이에 맞선 스탕다르는 에몬드, 바스티엔, 음포쿠, 가보리 등이 선발로 나섰다.

초반 분위기를 주도한 아스널은 전반 11분 실점 위기를 맞았다. 코너킥 상황에서 골키퍼 마르티네스가 펀칭에 실패했고 슈팅까지 허용했지만 골은 내주지 않았다.

하지만 곧바로 선제골을 터트리면서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전반 13분 티어니가 크로스를 올려줬고 마르티넬리가 감각적인 헤더로 마무리했다.

마르티넬리는 전반 15분 추가골을 만들어냈다. 넬슨의 패스를 받은 뒤 박스 안에서 재빠른 슈팅으로 스탕다르 골문 구석을 꿰뚫었다. 순식간에 아스널이 2-0으로 앞섰다. 전반 16분에도 티어니의 환상적인 크로스가 이어졌지만 윌록이 마무리 짓지 못하며 기회를 놓쳤다. 윌록 역시 전반 21분 실수를 만회하는 골을 넣었다. 넬슨의 슈팅이 수비 맞고 나온 것을 윌록이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 지었다.

아스널에 고전하던 스탕다르는 전반 39분 기회를 잡았지만 마르티네스 골키퍼 선방에 막혔다. 아스널은 높은 점유율을 유지했고 3-0으로 앞선 채로 후반을 마쳤다.

후반에도 아스널의 골이 나왔다. 후반 11분 마르티넬리의 크로스를 세바요스가 마무리하며 아스널이 4골 차 리드를 잡았다. 아스널은 후반 중반 나일스, 윌록을 빼고 페페, 귀엥두지를 투입하며 변화를 줬다.

아스널은 후반 33분 넬슨 대신 오바메양까지 넣으면서 공격에 대한 의지를 나타냈다. 아스널은 후반 36분 마르티넬리의 돌파-크로스가 나왔고 베예린의 슈팅까지 이어졌지만 골문으로 정확히 이어지지 않았다.

막판까지 추가골을 노린 아스널은 오바메양, 페페의 슈팅이 수비에 막히면서 기회를 놓쳤다. 결국 경기는 아스널의 4-0 승리로 마무리됐다.

사진= 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명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