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ACL 리뷰] ‘남태희-정우영 FT' 알사드, 4강 1차전서 알힐랄에 1-4 대패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남태희와 정우영이 알사드 유니폼을 입고 풀타임 활약했으나 팀의 대패를 막지 못했다.

알사드는 2일 오전 0시 30분(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의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4강 1차전 알힐랄과의 홈경기에서 1-4로 패했다. 이로써 알사드의 결승 진출 가능성은 현저히 낮아졌다.

사비 에르난데스 감독이 이끄는 알사드는 남태희, 정우영을 비롯해 가비, 칼리드, 아피프, 하산 등을 선발로 내세웠다. 원정팀 알힐랄은 장현수, 고미스, 지오빈코, 디아스, 알부라히 등을 출전시켰다.

선제골은 알사드가 넣었다. 전반 14분 코너킥 상황에서 알힐랄 공격수 고미스의 자책골로 알사드가 리드를 잡았다. 그러나 고미스는 전반 33분 문전에서 침착한 슈팅으로 동점골을 만들었다. 알사드는 전반 35분 하산이 퇴장을 당하면서 수적 열세에 처했다.

1-1 균형은 전반 막판에 깨졌다. 지오빈코가 올려준 코너킥을 알부라히가 밀어넣어 역전에 성공했다. 후반전에는 점수 차가 더 벌어졌다. 후반 15분 알힐랄의 역습 과정에서 고미스의 슈팅이 알히리의 발에 굴절되어 쐐기골로 연결됐다.

후반 21분, 알힐랄의 추가 득점이 나왔다. 칸노의 땅볼 크로스를 받은 알샬룹이 왼발 슈팅으로 알사드 골망을 흔들었다. 끝까지 리드를 여유 있게 지킨 알힐랄은 알사드 원정에서 4-1 대승을 거두며 결승을 향해 한걸음 다가갔다.

[경기결과]

알사드(1) : 고미스(전14, 자책골)

알힐랄(4) : 고미스(전33), 알부라히(전45), 알하이리(후15, 자책골), 알샬룹(후22)

사진=AFC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