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A-POINT] '테크니션' 이강인 보완점은 수비, 돕고 싶다는 벤투

[인터풋볼=신문로] 신명기 기자= "이강인은 기술도 있지만 수비적인 부분에서 보완이 필요하다. 그런 부분을 도와주고 싶다.“

파울로 벤투 감독이 재발탁한 이강인의 성장을 위해 돕고 싶다는 의지를 나타냈다. 아직 성인 무대에서는 수비적으로 보완할 점이 있기 때문이다.

대한민국 국가대표팀(FIFA랭킹 37위)은 30일 오전 10시 30분 축구 회관에서 다가오는 2022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스리랑카(202위)-북한(113위)전에서 뛸 선수 명단을 발표했다. 벤투호는 10월 10일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스리랑카를 상대한 뒤 15일 북한 평양의 김일성경기장에서 북한전을 치른다.

이번 명단에는 골키퍼 3명, 수비수 9명, 미드필더 11명, 공격수 2명으로 총 25명이 선발됐다. 골키퍼에는 김승규, 조현우, 구성윤이 그대로 포함됐다. 수비수로는 김영권, 김민재, 박지수, 권경원, 이재익, 홍철, 이용, 김진수, 김문환이 이름을 올렸다.

미드필더로는 손흥민을 비롯해 정우영, 백승호, 황인범, 이강인, 권창훈, 이재성, 남태희, 이동경, 황희찬, 나상호가 뽑혔다. 공격수 자리에는 황의조, 김신욱이 선발됐다.

벤투 감독은 지난 조지아전에서 데뷔한 이강인을 재발탁했다. 이강인은 이번 시즌 발렌시아에서 주로 교체로 출전하다가 최근 리그 데뷔골을 쏘아 올렸다. 점점 1군 무대에서도 적응력을 키워가는 모양새다.

벤투 감독은 “이강인은 유럽에서 뛰는 다른 선수들과 마찬가지로 체크하고 있다. 이강인의 경기를 확인하고 있다. 어떤 능력을 가지고 있는지 이미 알고 있다. 기술도 있고 발전 가능성도 무궁무진하다”면서 이강인에 대한 신뢰감을 나타냈다.

다만 문제점도 짚었다. 킥이나 볼 터치 등 기술적인 부분보다 떨어지는 수비적인 부분에 대한 이야기가 나왔다.

벤투 감독은 “물론 개선점도 있을 것이다. 경기 중에 기술을 발휘할 수 있는 능력도 있겠지만 수비적인 부분에 있어 보완할 점이 있는 선수기 때문에 우리와 함께 할 때 그런 부분들을 도와주려 한다”면서 이강인의 성장을 위해 돕고 싶다는 생각도 나타냈다.

이번 2연전에서 출전할 수 있을지 여부는 불확실하다. 벤투 감독은 “10월에 얼마나 기회를 줄지 여부는 시간을 두고 결정할 것이다”라고 말했고 역할에 대한 부분도 “어떤 포지션에서 뛸지에 대해서도 더 고려해보겠다”면서 향후 결정하겠다는 입장을 보였다.

사진= 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명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