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A-명단발표] 벤투 감독 "북한전 의미 알지만 승점 6점 획득에 집중" (일문일답)

[인터풋볼=신문로] 신명기 기자= 파울로 벤투 감독이 북한전을 치르게 된 것에 대한 생각을 나타냈다. 벤투 감독은 국민들이 관심을 가지고 있고 여러 변수가 있을 북한전 자체보다는 이번 2연전에서 승점 6점을 획득하는 것에 집중하겠다는 생각을 나타냈다.

대한민국 국가대표팀(FIFA랭킹 37위)은 30일 오전 10시 30분 축구 회관에서 다가오는 2022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스리랑카(202위)-북한(113위)전에서 뛸 선수 명단을 발표했다. 벤투호는 10월 10일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스리랑카를 상대한 뒤 15일 북한 평양의 김일성경기장에서 북한전을 치른다.

이번 명단에는 골키퍼 3명, 수비수 9명, 미드필더 11명, 공격수 2명으로 총 25명이 선발됐다. 골키퍼에는 김승규, 조현우, 구성윤이 그대로 포함됐다. 수비수로는 김영권, 김민재, 박지수, 권경원, 이재익, 홍철, 이용, 김진수, 김문환이 이름을 올렸다.

미드필더로는 손흥민을 비롯해 정우영, 백승호, 황인범, 이강인, 권창훈, 이재성, 남태희, 이동경, 황희찬, 나상호가 뽑혔다. 공격수 자리에는 황의조, 김신욱이 선발됐다.

벤투 감독은 “북한전에 앞서 한 경기가 더 있다. 그 경기를 잘 치르는 것이 일단 중요하다. 스리랑카전부터 집중해서 준비하려 한다"면서 10월 첫 경기인 스리랑카전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어 "이동, 잔디 등 모든 분야에 대해 행정 파트에서 대비하고 있다. 이동 수단, 적응 등 대비를 하고 있고 이 부분에 대해서는 선수들 소집, 스리랑카전을 진행하면서 여러 가지를 고려하려 한다. 관중 부분에 있어서도 선수들에게 나쁘지 않을 것이다. 상대의 관중이 많겠지만 더 동기부여 될 수 있는 부분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이며 북한전 준비상황에 대한 이야기도 꺼냈다.

벤투 감독은 "감독으로서 역할은 선수들이 경기에 집중할 수 있게끔 도와주는 것이다. 어떤 경기를 치르더라도 선수들이 좋은 경기력을 보여줄 수 있게 그동안 준비를 잘 해왔다. 어떻게 경기를 잘 준비해야 승점 6점을 획득할 수 있는가를 신경쓰고 있다"면서 북한전 자체보다는 2연전 모두에서 좋은 결과를 내는 데 집중하겠다는 생각을 나타냈다.

# 벤투 감독 기자회견(일문일답)

- 이재익 최초발탁

대표팀에서 발탁하는 기준을 이미 얘기한 바 있다. 이재익은 연령별 대표팀에서 활약을 지켜봤고 현 소속팀, K리그 강원에서 뛰었던 부분을 확인해 봤다. 이번에 발탁해 체크해볼 필요가 있다고 판단했다. 계속 발탁했던 4명에 이재익까지 넣어 경쟁을 지켜보려 한다. 이재익에게 출전 기회를 무조건 준다는 것은 아니다. 지켜보고 (출전 여부를) 선택할 것이다.

- 북한 이동 일정 결정 안됐고, 상대 8만 응원단-인조잔디 문제 대처

북한전에 앞서 한 경기가 더 있다. 그 경기를 잘 치르는 것이 일단 중요하다. 스리랑카전부터 집중해서 준비하려 한다.

이동, 잔디 등 모든 분야에 대해 행정 파트에서 대비하고 있다. 이동 수단, 적응 등 대비를 하고 있고 이 부분에 대해서는 선수들 소집, 스리랑카전을 진행하면서 여러 가지를 고려하려 한다. 관중 부분에 있어서도 선수들에게 나쁘지 않을 것이다. 상대의 관중이 많겠지만 더 동기부여 될 수 있는 부분이라고 생각한다.

- 남태희 발탁, 대표팀에 미칠 영향

항상 어떤 선수를 다른 선수로 바꾼다는 생각으로 명단에 변화를 주는 것은 아니다. 어떤 선수가 우리의 일정을 치르는데 적합한지 여부가 중요하다. 남태희로 김보경을 대체한다는 개념은 아니다.

남태희가 부상 당해서 긴 시간 동안 뛰지 못했던 것은 아쉬웠다. 아시안컵이 특히 그랬다. 이 선수가 가진 기술이 출중하고 공격수 아래 미드필더로 좋은 모습을 보일 수 있는 선수라고 본다. 4-3-3의 중앙 미드필더로서 활용할 수 있고 때로는 프리롤을 줘서 측면에서 경기를 할 수 있는 장점을 가졌다고 판단하고 있다. 우리 팀에 많은 것을 가져다줄 수 있는 선수라고 생각한다. 큰 부상 때문에 긴 시간 동안 대표팀에서 뛰지 못했지만 복귀 후 시간이 지났고 소속팀에서도 좋은 모습을 보였기 때문에 큰 문제는 없을 것 같다.

- 투르크메니스탄전, 북한 경계 대상

우리가 추구하는 것은 전 경기보다 더 나은 모습을 보여주는 것이다. 투르크메니스탄전은 전체적으로 나쁘지 않았다고 생각한다. 전반 초반 30분 동안은 상당히 좋은 경기력을 보여줬다. 이후 15분은 전만큼 좋지 않았는데 전적으로 내 책임이었다. 포메이션을 원톱에서 투톱으로 바꿨던 것이 좋지 않은 경기력의 원인이었기 때문이다. 후반전에는 몇 차례 위기도 있었지만 전반적으로 우리가 원하는 대로 경기를 이끌어갔다. 날카로움이 무뎠다고 평가했다. 전반 동안 추가득점이 나왔다면 더 나은 경기양상이 나왔을 거라 생각한다.

북한뿐만 아니라 스리랑카도 맞붙는다. 두 팀은 다른 유형의 팀이다. 그런 부분을 잘 고려해서 준비해야 한다. 최근 몇 경기를 놓고 분석을 해보고 있다. 하지만 두 팀이 전 경기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줬는지에 대한 부분보다 우리를 상대로 어떻게 나올 것인가에 대한 것에 초점을 맞추려 한다.

- 이강인이 첫 골도 넣었고 좋은 모습을 보이고 있는데

이강인은 유럽에서 뛰는 다른 선수들과 마찬가지로 체크하고 있다. 이강인의 경기를 확인하고 있다. 어떤 능력을 가지고 있는지 이미 알고 있다. 기술도 있고 발전 가능성도 무궁무진하다. 물론 개선점도 있을 것이다. 경기 중에 기술을 발휘할 수 있는 능력도 있겠지만 수비적인 부분에 있어 보완할 점이 있는 선수기 때문에 우리와 함께 할 때 그런 부분들을 도와주려 한다. 10월에 얼마나 기회를 받을지 여부는 시간을 두고 결정될 것이다. 어떤 포지션에서 뛸지도 더 고려해보겠다.

- 황인범 발탁

계속해서 발탁되는 이유와 장점은 명확하다. 왜 와야 하는지를 모두 이야기하기에는 너무 많다. 전천후 미드필더라고 불릴 수 있을 만큼 모든 역량을 지닌 선수라고 판단하고 있다. 경기에서 발생할 수 있는 모든 경우에서 잘할 수 있는 선수다. 공격 전환, 수비 시에 자기 역할을 명확히 이해하고 있다. 그런 부분을 크게 고려했다. 선수 본인이 어떤 역할을 수행해야 하는지 잘 이해하고 있다. 심지어 수비형 미드필더로 기용해도 될 만큼 많은 포지션을 소화할 수 있다. 출전이 확실하다고 말할 수는 없지만 경쟁력이 있는 선수라고 생각한다.

- 평양에서 경기를 치르는 데 외국인으로서 어떤 생각을 하고 있는지

감독으로서 역할은 선수들이 경기에 집중할 수 있게끔 도와주는 것이다. 어떤 경기를 치르더라도 선수들이 좋은 경기력을 보여줄 수 있게 그동안 준비를 잘 해왔다. 어떻게 경기를 잘 준비해야 승점 6점을 획득할 수 있는가를 신경쓰고 있다.

외국인이기는 하지만 국민들이 어떤 의미를 생각하고 있는지 이해하려 노력하고 있다. 하지만 최대한 경기에만 집중해서 승점을 따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여러 변수들이 있겠지만 우리가 통제 가능한 부분이 있고 그렇지 않은 부분도 있다. 그런 부분에 신경을 쓴다고 하더라도 바꿀 수 없는 부분들이 있는데 에너지를 소비하고 싶지 않다.

- 황의조 윙어로 뛰고 있는데

다른 선수도 마찬가지이지만 새로운 팀에 이적한다면 소속팀에 맞춰야 하는 부분이 있다. 다른 포지션에서 뛰고 있다. 스리톱의 측면, 최전방의 아래에서 뛰는 부분도 있는데 황의조가 성장하는 데 있어 큰 도움이 될 것이다. 좋은 선수로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소속팀에서 어떤 활약을 하던지 원톱-투톱 등 황의조는 최전방 공격수로 분류하고 그렇게 활용할 생각을 가지고 있다.

- 내려선 수비를 상대에 대한 대비, 김신욱 활용

투르크메니스탄전을 보면 전반 30분까지 경기를 끝낼 수 있는 경기력이었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우리가 그렇게 하지 못하면서 어려운 경기를 치렀다. 후반을 보면 날카롭지 못했고 측면보다 중앙 돌파를 더 시도했던 부분이 문제였다. 매 경기마다 상황이 달라질 수 있고 관점에 따라 다양한 대비를 할 수 있다. 

김신욱의 경우 앞으로 일주일, 소집 후 시간이 있다. 주중, 주말까지 뛰는 선수들도 있기 때문에 소집 후 어떻게 대응할지, 김신욱을 어떻게 활용할지 결정할 생각이다.

# 2019 10월 WC 2차예선 25인 소집명단(對 스리랑카 / 북한)

GK(3): 조현우(대구FC), 김승규(울산현대), 구성윤(콘사도레 삿포로)

DF(9): 김영권(감바 오사카), 김민재(베이징 궈안), 박지수(광저우 에버그란데), 권경원, 이용, 김진수(이상 전북현대), 홍철(수원삼성), 김문환(부산아이파크), 이재익(알라이얀)

MF(11): 남태희, 정우영(이상 알사드), 백승호(다름슈타트), 황인범(벤쿠버 화이트캡스), 이강인(발렌시아), 권창훈(프라이부르크), 이재성(홀슈타인 킬),이동경(울산 현대) 손흥민(토트넘 홋스퍼), 황희찬(레드불 잘츠부르크), 나상호(FC도쿄)

FW(3): 황의조(지롱댕 보르도), 김신욱(상하이선화)

사진= 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명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