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EPL RECORD] 맨시티, 5골 넣는 데 '고작 18분'...역대 최단시간 신기록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맨시티가 EPL 역사를 새로 썼다. 5골을 넣는 데 소요한 18분은 EPL 역대 최단 시간으로 기록됐다.

맨체스터 시티는 21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8-0 대승을 거뒀다. 이로써 승점 13점이 된 맨시티는 선두 리버풀을 1점 차로 추격했다.

이른 시간부터 맨시티가 화력을 과시했다. 전반 2분 더 브라위너의 크로스를 다비드 실바가 오른발로 밀어 넣었다. 전반 5분에는 마레즈가 페널티킥(PK)을 얻어냈다. 키커 아구에로가 추가골로 연결했다.

전반 10분에는 마레즈가 수비수 4명을 달고 드리블을 이어가다가 태클에 걸려 프리킥을 얻어냈다. 직접 키커로 나선 마레즈가 쐐기포를 기록했다. 전반 15분에는 베르나르두 실바의 헤더골이 나왔다. 3분 뒤 또 골이 터졌다. 아구에로의 땅볼 크로스를 오타멘디가 슬라이딩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점수 차를 5점으로 벌렸다.

킥오프 후 18분 동안 5골을 넣은 것이다. 이는 EPL 역사상 최단 시간 내 5골을 넣은 신기록으로 남게 됐다. 맨시티는 여기서 그치지 않고 후반에 3골을 추가해 8-0 야구스코어를 만들었다.

왓포드 역시 새로운 기록을 썼다. 구단 역사상 8실점은 세 번째 일이다. 왓포드는 지난 1926년 아버데어전(1-8 패), 1959년 크리스털 팰리스전(1-8 패) 이후 60년 만에 8골을 내줬다.

사진=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