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토트넘 레스터] ‘VAR에 걸린 손흥민 오프사이드’ 토트넘, 레스터와 1-1(후반 진행 중)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달아가는 골을 터트렸지만 손흥민의 오프사이드가 선언됐다. VAR으로 오랜 시간 돌려볼 정도로 어려운 판정이었다. 토트넘은 레스터에 동점골을 허용했다.

토트넘은 21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레스터에 위치한 킹파워 스타디움에서 진행 중인 레스터와의 2019-20 시즌 프리미어리그 6라운드 원정경기에서 후반 진행 현재 1-1으로 팽팽히 맞서고 있다.

토트넘은 전반 29분, 손흥민의 백힐 패스를 케인이 넘어지며 슈팅. 레스터의 골망을 갈랐다. 1-0으로 앞선 후반 19분, 케인이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전환 패스를 시도했고, 오리에가 깔끔하게 마무리하며 추가골을 터트렸다.

하지만 손흥민의 오프사이드가 선언됐다. 오리에의 득점이 나오기 전 상황에서 후방에서 넘어온 공을 손흥민이 수비 라인을 깨며 받았다. VAR 판독 결과 손흥민이 아슬아슬하게 레스터 최종 수비보다 앞서있다는 판정이 나왔다.

VAR심이 오랜 시간 돌려볼 정도로 애매한 판정이었다. 그리고 후반 25분, 페레이라가 동점골을 터트리며 스코어는 1-1이 됐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