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잘츠부르크 헹크] ‘황희찬 폭풍 1골 1도움’ 잘츠부르크, 헹크에 3-0 리드(전반 진행 중)

[인터풋볼=잘츠부르크(오스트리아)] 임진욱 통신원 = 황희찬이 펄펄 날고 있다. 황희찬은 전반 34분, 홀란드의 득점을 도왔고, 2분 뒤 쐐기골을 터트리며 순식간에 1골 1도움을 기록했다.

레드불 잘츠부르크는 18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에 위치한 레드불 아레나에서 진행 중인 헹크와의 2019-20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E조 조별리그 1차전 홈경기에서 3-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치르고 있다.

황희찬은 홀란드와 함께 투톱을 이뤄 공격 선봉에 섰다. 측면에 미나미노와 스조보살라이가 자리했고, 중원에 베르네데, 유누조비치가 포진했다. 4백은 크리스텐센, 라말류, 뵈버, 울메르였고, 골문은 스탄코비치가 지켰다.

전반 2분 만에 잘츠부르크가 앞서갔다. 미나미노가 내준 공을 홀란드가 침착하게 마무리하며 헹크의 골망을 갈랐다. 기세를 올린 잘츠부르크는 파상공세를 펼쳤다. 전반 8분, 미나미노의 슈팅은 약하게 힘이 실리며 아쉬움을 삼켰다.

헹크는 전반 10분, 헤이넨이 과감한 슈팅을 날려봤지만 공은 허공을 갈랐다. 전반 19분과 전반 33분, 황희찬이 과감한 슈팅을 시도했지만 골키퍼에 막혔다.

하지만 전반 34분, 황희찬이 상대 수비와의 경합을 이겨냈고, 홀란드에게 공을 내줬다. 이를 홀란드가 마무리하며 스코어는 2-0이 됐다. 황희찬은 생애 첫 챔피언스리그 어시스트와 공격포인트를 달성했다. 그리고 전반 36분, 골키퍼와의 일대일 찬스를 놓치지 않고 마무리하며 황희찬은 챔피언스리그 데뷔골을 터트렸다.

사진 = 임진욱 통신원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