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라리가 리뷰] '우레이 결장' 에스파뇰, 에이바르 원정서 2-1 역전승...시즌 첫 승

[인터풋볼] 윤효용 기자= 에스파뇰이 에이바르 원정에서 역전승을 거두며 시즌 첫 승에 성공했다.

에스파뇰은 15일 저녁 7시(한국시간) 에이바르 무니시팔 데 이푸루아 경기장에서 열린 '2019-20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4라운드 원정 경기서 에이바르에 2-1로 승리했다. 이로써 에이바르는 시즌 첫 승을 거두며 1승 1무 2패 승점 4점으로 16위에 위치했다. 

경기를 앞두고 양 팀이 선발 명단을 발표했다. 홈팀 에이바르는 찰스, 세르지, 디우프, 오레야나, 이누이 등을 선발 투입했다. 이에 맞서 에스파뇰은 칼레리, 페레이라, 다르데, 마크 로카, 빌라, 나우두 등을 선발 출전시켰다. 중국의 우레이는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했다. 

양 팀은 전반전 치열한 경기를 펼쳤다. 두 팀 모두 전반전에는 득점하지 못하며 팽팽한 균형을 유지했다. 

후반전 선제 골을 터뜨린 쪽은 홈팀 에이바르였다. 에이바르는 후반 13분 오레야나가 올린 프리킥을 이반 래미스가 앞쪽에서 짤라먹는 헤딩으로 골을 성공시켜 리드를 잡았다.

에스파뇰도 동점골에 성공했다. 에스파뇰은 후반 31분 뒤에서 올라온 패스를 페레이라가 좋은 컨트롤로 볼을 지킨 뒤 깔끔한 슈팅으로 동점골을 넣었다. 

에스파뇰은 역전까지 성공했다. 후반 33분 투입한 에스테반 그라네로의 투입이 결정적이었다. 그라네로는 투입 1분 뒤인 후반 34분 오른쪽에서 올라온 땅볼 크로스를 밀어 넣으며 역전골을 터뜨렸다. 

급해진 에이바르는 크로스 공격으로 동점을 노렸지만 에스파뇰의 수비를 뚫어내는데 실패했다. 후반 46분 에스파뇰의 나우두가 퇴장을 당했지만 결과는 바뀌지 않았고, 에스파뇰의 2-1 승리로 경기는 마무리됐다.

[경기 결과]

에스파뇰(2): 페레이라(후31), 그라네로(후34)
에이바르(1): 이반 래미스(후13)

사진=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효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