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손흥민, 막판 수비할 때도 전력질주하더라” 호지슨의 탄식

 

 

[인터풋볼] 신명기 기자= 손흥민의 활약에 적장인 로이 호지슨 크리스털 팰리스 감독도 고개를 푹 숙였다. 두 골을 넣었을 뿐만 아니라 수비까지도 최선을 다하는 손흥민에 대해 경기 후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토트넘은 14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 홈경기에서 팰리스에 4-0으로 승리했다.

시즌 초반 부진한 경기력이었던 토트넘이 달라졌다. 특히 공격진에서는 두 골을 넣으며 맹활약한 손흥민의 존재감이 돋보였다. 토트넘의 나머지 두 골 역시 손흥민이 기점이 되는 패스로 만들어낸 골이었다. 누가 뭐라고 해도 이날 경기 최고의 선수는 손흥민이었다. 

대패한 팰리스의 호지슨 감독도 손흥민을 언급했다. 그는 영국 ‘풋볼 런던’에 게재된 인터뷰에서 ‘토트넘이 4골을 넣는 가운데 케인의 골이 없었다’는 지적에 “토트넘에는 훌륭한 다른 선수들이 있다”고 답한 뒤 “특히 전반전에 보여준 손흥민의 활약이 대단했다”라고 극찬을 했다.

이어 호지슨 감독은 경기 중에 손흥민의 플레이를 보고 감탄했다는 이야기도 꺼냈다. 그는 “흥미로운 장면도 있었다. 손흥민이 우리의 득점을 막기 위해 경기 막판 전력질주로 수비를 하러 자신의 진영으로 내려오더라”는 말로 손흥민의 정신력에 대해 높이 평가했다. 야에 ‘풋볼 런던’은 “호지슨의 모든 말에는 손흥민에 대한 이야기가 포함돼 있었다”면서 호지슨의 극찬에 관심을 보였다.

사진= 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명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