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리그앙 STAR] ‘환상 오버헤드킥’ 네이마르, 야유를 환호로 바꾸다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홈팬들의 야유를 환호로 바꿨다. ‘슈퍼스타’ 네이마르가 후반 추가시간 환상적인 오버헤드킥을 성공시키며 파리 생제르망의 승리를 이끌었다.

파리 생제르망(PSG)은 15일 오전 0시 30분(한국시간) 프랑스 파리에 위치한 파르크 데 프랭스에서 열린 2019-20시즌 프랑스 리그앙 5라운드에서 스트라스부르를 1-0으로 제압했다. 이날 승리로 PSG는 3연승과 함께 승점 12점으로 리그 선두를 달렸다.

음바페, 카바니가 부상으로 뛸 수 없는 PSG가 네이마르를 중심으로 공격을 전개했다. PSG는 네이마르를 비롯해 추포-모팅, 사라비아, 게예, 베라티, 디 마리아, 다그바, 디알로, 쿠르자와, 실바, 나바스를 선발로 내세웠다. 전체적인 주도권은 PSG가 잡았다. PSG는 네이마르를 중심으로 공격을 전개했지만 결정적인 찬스를 만들지 못했고, 오히려 스트라스부르의 역습에 고전했다.

홈팬들도 답답함을 표출했다. 특히 지난여름 이적 시장에서 팀과 결별을 원했던 네이마르를 향해 야유를 보내며 아쉬움의 목소리를 전했다. 홈팬들은 네이마르가 터치를 하거나, 찬스를 놓칠 때 마다 거센 야유를 보냈고, 몇몇 팬들은 네이마르를 향해 비속어가 담긴 현수막을 걸기도 했다.

그러나 네이마르는 흔들리지 않았다. 카바니, 음바페가 없어 네이마르에게 상대의 견제가 집중됐지만 네이마르는 차분하게 공격을 이끌었다.

결국 해결사는 네이마르였다. 후반 추가시간 디알로의 크로스를 문전에 있던 네이마르가 환상적인 오버헤드킥을 시도했고, 이것이 골대를 맞고 골문으로 빨려 들어갔다. 이후 네이마르는 디 마리아의 패스를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하며 추가골까지 기록했지만 VAR 끝에 취소됐다.

역시 네이마르는 슈퍼스타였다. 팀이 안방에서 무승부라는 좋지 않은 결과를 낼 수 있었던 상황에서 네이마르가 해결사로 나섰고, 환상적인 득점포로 팀을 구해냈다. 이에 파리의 홈팬들도 야유를 멈출 수밖에 없었고, 득점 장면에서는 환로를 보낼 수밖에 없었다.

사진=PSG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이다희 ‘귀엽고 상큼한 윙크’ (코치) [포토] 이다희 ‘귀엽고 상큼한 윙크’ (코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