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분데스 리뷰] ‘선두’ 라이프치히, B.뮌헨과 1-1 무승부...4G 무패+선두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잠시 도르트문트에 선두 자리를 내줬던 라이프치히가 뮌헨과 안방에서 비기며 4경기 무패를 이어갔고, 선두를 탈환했다.

라이프치히는 15일 오전 1시 30분(한국시간) 독일 라이프치히에 위치한 레드불 아레나에서 열린 2019-20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4라운드에서 바이에른 뮌헨과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이날 무승부로 라이프치히는 개막 후 4경기 무패(3승 1무)를 이어가며 승점 10점으로 선두를 기록했고, 뮌헨은 승점 8점으로 리그 3위에 머물렀다.

선두 싸움을 펼치는 양 팀이 총력전을 펼쳤다. 먼저 홈팀 라이프치히는 베르너를 비롯해 포울센, 라이머, 사비처, 포르스베리, 코나테, 무키엘레, 오반 등을 선발로 내세웠다. 원정팀 뮌헨 역시 레반도프스키, 코망, 뮐러, 나브리, 알칸타라, 파바르, 에르난데스, 킴미히, 쉴레, 보아텡, 노이어를 선발로 투입하며 승리를 노렸다.

선제골의 몫은 뮌헨이었다. 전반 3분 뮐러의 패스를 받은 레반도프스키가 선제골을 기록하며 일찌감치 앞서갔다. 그러나 라이프치히의 저력도 만만치 않았다. 전반 추가시간 포르스베리가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치열한 공방전이 펼쳐졌다. 라이프치히는 후반 1분 뎀메, 후반 24분 은쿤쿠를 투입했고, 뮌헨은 후반 17분 데이비스, 후반 18분 톨리소를 퉁비하며 변화를 줬다. 여기에 뮌헨은 후반 43분 쿠티뉴까지 투입하며 공세를 펼쳤지만 경기는 무승부로 끝이 났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