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자하, '이적 불발'로 에이전시 교체 원한다...라이올라도 눈독

[인터풋볼] 윤효용 기자= 윌프리드 자하가 에이전시 교체를 원하고 있다. 이번 이적시장에서 크리스탈 팰리스를 떠나지 못한 점이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수많은 에이전트들이 이미 자하를 원하며 이 중 미노 라이올라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자하는 지난 시즌을 끝으로 크리스탈 팰리스를 떠나겠다는 뜻을 확고이 전해왔다. 유럽 대회에 진출하고 싶다는 것이었다. 이에 아스널, 에비턴 등과 협상을 벌였지만 결국 마지막까지 모든 구단이 이적료 7000만 파운드(약 1,033억 원)를 내는 것을 꺼리면서 이적이 무산됐다. 

자하는 무리한 이적료를 책정한 크리스탈 팰리스와 이적을 성공시키지 못한 에이전시에 화가 났다. 영국 '데일리 메일'은 14일(한국시간) "자하가 자신의 에이전시 USM에 떠나겠다는 의사를 통보했다"라고 보도했다. 

이미 많은 에이전트들이 자하를 눈독 들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폴 포그바,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 등을 맡고 있는 '슈퍼 에이전트' 미노 라이올라도 자하에 관심이 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데일리 메일'은 "라이올라 역시 자하를 눈독 들이고 있다. 지난 시즌 로멜루 루카쿠를 잃은 뒤 그 빈 자리를 자하로 채우고 싶어 한다. 그러나 자하는 USM과 계약이 1년 남았기 때문에 그를 원하는 에이전시는 보상금을 지불해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사진=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효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트와이스 나연 ‘설레는 미모’ (쇼케이스) [포토] 트와이스 나연 ‘설레는 미모’ (쇼케이스)
[포토] 구구단 세정 ‘크록스의 여신은 바로 나’ (크록스) [포토] 구구단 세정 ‘크록스의 여신은 바로 나’ (크록스)
[포토] 한예슬 ‘블랙여신의 당당함’ (알렉산더 맥퀸) [포토] 한예슬 ‘블랙여신의 당당함’ (알렉산더 맥퀸)
[포토] 지창욱-원진아-윤세아-임원희 ‘시청률 자신있어요’ (날 녹여주오) [포토] 지창욱-원진아-윤세아-임원희 ‘시청률 자신있어요’ (날 녹여주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