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A-ISSUE] ‘슈퍼스타’ 손흥민 유니폼은 투르크메니스탄 감독에게...경기 후 증정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손흥민의 유니폼은 투르크메니스탄 선수가 아닌 감독에게 돌아갔다. 슈퍼스타로 성장한 손흥민의 인기를 엿볼 수 있는 대목이었다.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은 10일 오후 11시(한국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에 위치한 코페트다그 스타디움에서 열린 투르크메니스탄과의 2022 카타르 월드컵 2차예선 1차전 원정경기에서 2-0 승리를 거뒀다.

손흥민은 선발 출전해 공격포인트는 없었지만 헌신적인 수비가담이 빛났다. 후반 29분, 상대 역습 상황에서 빠른 발을 이용해 안정적으로 공을 빼앗았고, 후반 35분에는 프리킥을 유도했다. 손흥민이 유도한 프리킥은 정우영의 추가골로 이어졌다.

경기 후 손흥민 유니폼 쟁탈전이 벌어졌다. 승자는 의외의 주인공이었다. 바로 투르크메니스탄의 안테 미셰 감독이었다. 경기 후 중계화면에서 미셰 감독은 손흥민과 대화를 나누더니 손흥민에게 유니폼을 받은 뒤 라커룸으로 들어가는 장면이 포착됐다.

손흥민은 아시아의 슈퍼스타이다. 토트넘 홋스퍼에서 맹활약을 펼치고 있고, 지난 시즌에는 챔피언스리그 결승 무대를 밟았다. 때문에 한국을 상대하는 아시아 팀들은 손흥민 유니폼 쟁탈전이 벌어진다.

하지만 이번에는 특이하게도 감독에게 유니폼이 돌아갔다. 이미 손흥민은 감독에게 유니폼을 준 적이 있다. 2017년, 이란을 이끌던 카를로스 케이로스 감독은 경기 후 손흥민에게 유니폼을 달라고 했고, 공개적으로 손흥민의 유니폼을 받은 사실을 언급하기도 했다.

사진 = SBS 캡처, 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트와이스 나연 ‘설레는 미모’ (쇼케이스) [포토] 트와이스 나연 ‘설레는 미모’ (쇼케이스)
[포토] 구구단 세정 ‘크록스의 여신은 바로 나’ (크록스) [포토] 구구단 세정 ‘크록스의 여신은 바로 나’ (크록스)
[포토] 한예슬 ‘블랙여신의 당당함’ (알렉산더 맥퀸) [포토] 한예슬 ‘블랙여신의 당당함’ (알렉산더 맥퀸)
[포토] 지창욱-원진아-윤세아-임원희 ‘시청률 자신있어요’ (날 녹여주오) [포토] 지창욱-원진아-윤세아-임원희 ‘시청률 자신있어요’ (날 녹여주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