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종아리 근육 부상’ 메시, 여전히 재활 중...발렌시아전 출격 불투명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A매치 기간 이후에도 리오넬 메시의 올 시즌 첫 경기는 볼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지난 시즌이 끝난 뒤 코파 아메리카 등 빠듯한 일정을 소화했던 메시는 휴가를 마치고 지난 8월 초 소속팀 FC바르셀로나에 복귀했다. 그러나 훈련 중 종아리 근육에 부상을 당했고, 때문에 프리시즌 미국 투어는 물론, 지난 달 개막한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에 뛰지 못했다.

메시의 공백은 길어지고 있다. 당초 8월 말 복귀가 예상됐지만, 생각보다 회복이 지체됐고, 결국 달을 넘기게 됐다.

그러나 A매치 휴식기가 끝난 뒤 열리는 발렌시아와 경기에도 메시의 모습은 볼 수 없을 전망이다. 아직까지 재활에 집중하고 있는 것.

스페인의 ‘스포르트’는 10일(한국시간) 7명의 선수가 조기에 훈련에 복귀했지만, 메시는 여전히 회복 과정을 진행 중이며, 이 부상으로 이번 시즌 첫 경기 출전이 지연되고 있음을 전했다.

메시 뿐 만 아니다. 루이스 수아레스와 우스망 뎀벨레는 부상으로 훈련에 함께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