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공식발표] 김학범호, 시리아 2연전 취소..."여권 준비 미비가 사유"

[인터풋볼] 신명기 기자=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22세 이하(U-22) 대표팀이 예정돼 있었던 시리아 2연전이 돌연 취소됐다. 대한축구협회(KFA)는 시리아 측의 여권 준비 미비로 인해 취소됐다는 사실을 공지했다. 김학범호는 소집의 의미를 살리기 위해 연습경기 상대를 찾을 예정이다.

KFA는 4일 오전 보도자료를 통해 "U-22 대표팀의 시리아 2연전이 시리아 선수단 여권 문제로 취소됐다"고 밝혔다.

U-22 대표팀은 당초 오는 6일과 9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시리아와 친선경기를 치르기로 했다. 그러나, 시리아 축구협회는 경기 일정에 맞춰 출국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시리아 선수단의 여권 갱신이 제때 이뤄지지 못했다는 내용을 KFA에 3일 오후 9시경 최종 통보했다. 이에 KFA는 시리아 선수단 입국이 불가능하다는 사실을 확인하고 경기 취소를 결정했다.

KFA는 시리아 축구협회와 6월 중순부터 친선경기와 관련된 협의를 진행하고 협약을 체결했다. KFA는 초청장, 항공권 발권 등 시리아 선수단이 국내에 입국하는데 필요한 모든 행정 지원을 했으며 대한민국 해외 공관을 통해 시리아 선수단의 국내 입국 비자가 문제 없이 발급되도록 조치했다. 그러나, 시리아 협회는 시리아 정부로부터 선수단의 여권을 발급받지 못했다는 회신을 3일 KFA에 통보했다.

KFA 전한진 사무총장은 “시리아 측의 사정으로 인해 경기가 열리지 못하게 돼 팬들에게 죄송하다. 경기 취소에 따른 티켓 환불 등 피해 보상과 관련한 문제를 해결하겠다“고 밝혔다.

KFA 홍명보 전무는 “당초 AFC U-23 챔피언십에 대비하기 위해 시리아전을 준비한 만큼 팀에 최대한 도움이 되도록 이번 소집을 활용할 생각”이라며 “김학범 감독과 협의한 결과 파주NFC에서 팀 훈련을 진행하며 대체팀과의 연습경기를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사진= 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명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