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서울 MD] ‘캡틴’ 고요한, “전북전, 우리는 싸울 준비가 돼있다”

[인터풋볼=구리] 정지훈 기자= “우리는 전북과 싸울 준비가 돼있다.” FC서울의 ‘캡틴’ 고요한이 전북전을 앞두고 무승의 고리를 끊겠다며 투지 넘치는 플레이를 약속했다.

FC서울은 9월 1일 오후 7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19’ 28라운드에서 전북 현대와 맞대결을 펼친다. 현재 서울은 승점 47점으로 리그 3위, 전북이 승점 57점으로 리그 2위를 기록하고 있어 이날 경기 결과가 상위권 판도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경기를 앞둔 서울은 30일 오후 2시 30분 구리에 위치한 GS챔피언스파크에서 공식 미디어데이를 열고 전북전 출사표를 던졌다. 이 자리에는 최용수 감독과 고요한, 유상훈이 대표 선수로 참석했다.

전북전을 앞둔 고요한은 “전북은 좋은 선수들이 많은 팀이다. 한 번의 실수가 경기의 흐름을 바꿀 수 있다. 90분 동안 실수를 하지 않고 하고자하는 플레이를 통해 승리를 가져오겠다. 전북은 볼 간수 능력이 좋고, 연계가 좋다. 우리는 자주 끊기는 모습이었다. 신경을 쓰면 좋아질 것이다. 우리는 싸울 준비가 돼있다”며 투지 넘치는 플레이를 약속했다.

서울은 지난 2017년 7월 박주영의 득점포로 전북에 승리를 거둔 후 2년 넘게 승리를 따내지 못하고 있다. 이번 시즌 두 번의 맞대결에서도 모두 패배하며 아쉬움을 남겼다.

이에 대해 고요한은 “전북의 맨투맨 수비가 강하다. 우리도 싸우면서 괴롭히겠다. 기억에 남는 전북전은 2016년 우승이다. 전북이라는 팀을 상대하기 위해서는 선수들이 최선을 다하는 것은 밑바탕을 깔고 가야 한다. 경기장에서 얼마만큼 보여줄 수 있는지가 중요하다. 최선을 다하는 것은 기본이다. 잘하는 모습을 보이자고 말했다”며 좋은 경기를 다짐했다.

이어 고요한은 “선수들이 집중해서 경기를 하다면 좋은 모습을 보일 수 있을 것이다. 슈퍼매치만큼 전북전을 이기고 싶다. 남은 시간 잘 준비해서 최대한 승점을 가져오겠다”고 전했다.

사진제공=FC서울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