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A-POINT] ‘벤투호 단골’ 김문환, 명단 제외 이유는 ‘옆구리 통증’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파울루 벤투 감독의 신임을 받던 김문환이 9월 A매치에 나서지 않는다. 벤투 감독은 김문환이 부상을 안고 있다고 했고, 소속팀 부산아이파크 관계자는 관리 차원에서 치료에 전념할 것이라 귀띔했다.

벤투 감독은 26일 오전 11시 축구 회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조지아와의 평가전 및 2022 카타르월드컵 2차예선 투르크메니스탄전에 참가할 26인 선수 명단을 발표했다. 벤투호는 9월 5일 터키 이스탄불에서 조지아와 평가전을 치른 후 10일 투르크메니스탄과 월드컵 2차 예선 첫 경기를 치른다.

벤투 감독은 오른쪽 수비수 포지션에 이용과 김태환을 선발했다. 하지만 익숙한 얼굴을 찾아볼 수 없었다. 김문환이 명단에서 제외된 것.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맹활약 하며 벤투 감독의 눈도장을 찍은 김문환은 차세대 한국 축구를 이끌어갈 수비수로 평가받았고, 매번 벤투 감독의 부름을 받았다.

기자회견에서 벤투 감독은 “김문환이 부상을 안고 있어 뽑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소속팀 부산 관계자의 설명도 같았다. 부산 관계자는 “김문환이 옆구리 통증을 안고 있다. 가벼운 부상이지만 심해지지 않게 관리 차원에서 치료에 전념할 것이다”면서 “광주전 후 병원에서 검진을 받았고, 1~2경기 정도 지켜볼 예정이다”고 전했다. 실제 김문환은 지난 25일 안양과의 K리그2 25라운드 홈경기에 결장했다.

부산은 광주와 함께 치열한 승격 경쟁을 펼치고 있다. 또한 대표팀 역시 9월 A매치 2연전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2022 카타르 월드컵 준비에 나선다. 때문에 김문환의 빠른 부상 회복이 중요할 전망이고, 건강한 모습으로 출격 준비를 마칠 예정이다.

사진 = 윤경식 기자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이다희 ‘귀엽고 상큼한 윙크’ (코치) [포토] 이다희 ‘귀엽고 상큼한 윙크’ (코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