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기분석 승부예측
[스포터 프리뷰] ‘빼앗느냐, 지키느냐’ 대구와 강원의 빅 매치

[인터풋볼] 4위가 걸려있다. ‘빼앗을지 지킬지’ 27라운드 최고의 ‘빅 매치’ 대구와 강원의 경기를 주목해야 한다.

대구FC와 강원FC는 24일 오후 7시 30분 대구에 위치한 DGB대구은행파크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1 2019' 27라운드에서 맞대결을 펼친다. 대구는 현재 승점 37점으로 6위에, 강원은 승점 39점으로 4위에 위치해있다. 경기 결과에 따라 ‘4위의 판도’가 바뀔 수도 있어 경기 승패의 향방이 주목된다.

대구는 4위로 올라갈 절호의 기회를 맞이했다. 지난 25라운드 대구는 경남FC를 상대로 귀중한 승리를 따냈다. 경남과 맞대결한 최근 6경기에서 3무 3패 열세의 상황에서 새로운 변화를 시도했다. 부상에서 돌아온 에드가를 활용했고 군 복무를 마친 김동진과 김선민을 나란히 선발로 내보냈다. 결과는 만족스러웠다. 이날 대구는 홈 팬들의 뜨거운 응원에 힘입어 전반 2분 만에 정태욱의 헤더로 1-0 값진 승리를 따냈다. 기세가 오른 대구는 홈 팬들 앞에 강원을 상대로 승리하고자 한다.

반면, 강원은 최근 3경기 2무 1패로 부진하고 있다. 지난 라운드에서 수원의 아담 타가트에게 해트트릭을 허용하며 예상치 못한 패배를 당하며 주저앉았다. 홈 5경기 동안 무패행진을 이어오며, 구단 창단 최초 ACL 진출을 위해 3위 자리를 노렸던 강원이었기에 패배는 더욱더 뼈아팠다. 부진을 이어온 강원은 최근 기세가 좋은 대구의 원정길이 부담될 수밖에 없다.

홈 팀 대구는 부상 복귀와 전역 후 합류한 선수들로 인해 다양한 선수 구성이 가능해진 점이 긍정적이다. 돌아온 에드가는 전방에서 볼을 소유해주는 윤활유 같은 역할을 해주었고, 이로 인해 측면에서 김대원과 세징야가 자유롭게 움직일 수 있었다. 다만, 경남전에서 보인 12번의 슈팅 기회 중 단 1골만을 성공시킨 아쉬운 득점력은 개선이 필요해 보인다. 대구의 결정력이 살아나기 위해서는 ‘공격의 중심’ 세징야의 날카로운 도움이 필요하다. 2년 연속 ‘K리그 도움왕’에 도전하는 세징야는 현재 리그에서 8도움을 기록 중이다.

원정 팀 강원은 최근 부진에서 벗어나야 한다. 특히, 원정 경기의 승률이 좋지 못하다는 점이 지적된다. 소셜 스포츠 적중 게임 ‘스포라이브’의 데이터에 따르면, 최근 원정 7경기에서 강원은 1승 4무 2패를 거두며 원정길에서 아쉬운 성적을 거두어 왔다. 대구 원정에서 승리하려면 ‘병수볼의 핵심’ 조재완을 믿어봐야 한다. 측면에서 물오른 활약을 보여주고 있는 조재완은 리그에서 8골을 넣으며 강원의 공격을 이끌고 있다.

'스포라이브' 데이터에 따르면, 최근 6경기에서 5승 1무로 대구는 강원을 만나 패배한 적이 없다. 팽팽한 전력의 두 팀이 만나는 승부의 결과를 쉽게 예측하기 힘드나, 대구는 최근 원정 성적이 부진한 강원을 홈으로 불러들인다. 또한 최근 상대 전적에서 압도하는 대구에게는 순위 반등이라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가장 중요한 관문이다. 따라서 홈 팬들의 응원에 힘입어 대구의 승리를 예상해본다.

글=스포라이브 기자단 ‘스포터 1기’ 안주형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스포라이브 데이터 센터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