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수아레스, 유벤투스 깜짝 이적 가능성 제기...네이마르 때문에?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바르셀로나의 간판 공격수 루이스 수아레스의 유벤투스 이적 가능성이 제기됐다. 네이마르의 복귀를 원하는 바르셀로나가 자금력에서 부족함을 느끼자 수아레스의 판매를 고려하고 있다는 주장이다.

네이마르가 파리 생제르망(PSG)와 결별을 원하고 있다. 네이마르는 지난 2017년 세계 최고 이적료인 2억 2000만 유로로 바르셀로나를 떠나 PSG로 이적했다. 리오넬 메시의 그늘에서 벗어나 세계 최고가 되겠다는 바람이었다. 그러나 네이마르의 PSG 생활은 순탄치 않았고, 잦은 부상도 겹치면서 PSG와 함께 정상에 서지 못했다.

결국 네이마르는 PSG와 결별이 유력해졌고, 레알 마드리드, 바르셀로나, 유벤투스의 뜨거운 러브콜을 받고 있는 상황이다. 일단 이적시장 폐장이 다가오면서 바르셀로나가 적극성을 띄고 있다. PSG도 네이마르와 함께 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확고히 한 상황에서 판매 협상에 속도를 내야 하는 입장에 처했다. 바르셀로나도 그 부분을 잘 알고 있어 막판 협상에 박차를 가할 생각이고, 결국 의무 영입 조항을 포함한 임대 제안을 PSG에 전했다.

그러나 PSG는 바르셀로나의 임대 제안을 거절했다. PSG는 바르셀로나의 자금력에 의문 부호를 품고 있고, 여전히 임대보다는 완전 이적을 선호하기 때문이다. 이에 바르셀로나는 선수 이적을 통해 자금을 만든다는 계획이고, 이미 필리페 쿠티뉴는 바이에른 뮌헨으로 임대를 떠나기도 했다.

이런 상황에서 수아레스의 깜짝 이적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영국 ‘미러’를 비롯한 복수 언론은 “이번 달이 끝나기 전에 유벤투스가 바르셀로나의 공격수 수아레스를 영입할 가능성도 있다‘고 보도했고, 다른 매체는 바르셀로나가 네이마르 영입 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수아레스를 처분할 수 있다고 분석했다.

유벤투스도 공격수가 필요한 것은 사실이다. 당초 로멜루 루카쿠의 영입을 노렸지만 인터 밀란으로 이적했고, 유벤투스는 최전방 공격수 보강이 시급해졌다. 이런 이유로 유벤투스와 바르셀로나의 이해관계가 맞아떨어진다면 깜짝 이적도 불가능한 일은 아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한예슬 ‘블랙여신의 당당함’ (알렉산더 맥퀸) [포토] 한예슬 ‘블랙여신의 당당함’ (알렉산더 맥퀸)
[포토] 지창욱-원진아-윤세아-임원희 ‘시청률 자신있어요’ (날 녹여주오) [포토] 지창욱-원진아-윤세아-임원희 ‘시청률 자신있어요’ (날 녹여주오)
[포토] 지창욱 ‘냉동인간의 무결점 조각 외모 과시’ (날 녹여주오) [포토] 지창욱 ‘냉동인간의 무결점 조각 외모 과시’ (날 녹여주오)
[포토] 신민아 '누구나 반 할 미소' (까르띠에) [포토] 신민아 '누구나 반 할 미소' (까르띠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