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분데스2 리뷰] 이재성, 멀티골+기립박수!...팀은 2-1 역전→리그 첫 승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역시 이재성(27, 홀슈타인 킬)의 왼발이다. 그는 홈경기에서 멀티골을 넣으며 팀의 역전승을 진두지휘했다.

홀슈타인 킬은 18일(한국시간) 독일 슐레스비히홀슈타인주 킬에 위치한 홀스타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 독일 분데스리가2 3라운드 칼스루헤와 홈경기에서 2-1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홀슈타인은 리그 2경기 무승(1무 1패)을 깨고 첫 승으로 분위기 전환에 성공했다.

이재성은 중앙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해 홀슈타인의 공격을 조율했다. 서영재는 서브 명단에 이름을 올렸지만 출전 기회는 받지 못했다.

홀슈타인은 전반 17분 만에 원정팀 칼스루헤에 선제골을 내줬다. 그러나 전반 막판 이재성이 해결사로 등장했다. 오른쪽 측면에서 공을 잡은 이재성은 수비수 두 명을 앞에 두고 왼발 슈팅을 때렸다. 이 공은 반대쪽 골문 상단에 꽂히며 승부의 균형이 맞춰졌다.

이재성은 한 골에 만족하지 않았다. 후반 19분 왼쪽 측면에서 바쿠가 땅볼 크로스를 찔러줬다. 문전으로 쇄도하던 이재성은 슬라이딩 슈팅으로 두 번째 득점을 기록했다. 칼스루헤는 후반 40분 한국인 선수 최경록을 투입했다. 이재성과 최경록의 코리안 더비가 성사된 것이다.

잠시 뒤 후반 추가 시간, 이재성이 교체 아웃되면서 홈팬들의 기립박수를 받았다. 끝까지 1점 차 리드를 지킨 홀슈타인은 올 시즌 리그 첫 승을 기록했다.

[경기 결과]

홀슈타인 킬(2) : 이재성(전45, 후19)

칼스루헤(1) : 그루주렉(전17)

사진=홀슈타인 킬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한예슬 ‘블랙여신의 당당함’ (알렉산더 맥퀸) [포토] 한예슬 ‘블랙여신의 당당함’ (알렉산더 맥퀸)
[포토] 지창욱-원진아-윤세아-임원희 ‘시청률 자신있어요’ (날 녹여주오) [포토] 지창욱-원진아-윤세아-임원희 ‘시청률 자신있어요’ (날 녹여주오)
[포토] 지창욱 ‘냉동인간의 무결점 조각 외모 과시’ (날 녹여주오) [포토] 지창욱 ‘냉동인간의 무결점 조각 외모 과시’ (날 녹여주오)
[포토] 신민아 '누구나 반 할 미소' (까르띠에) [포토] 신민아 '누구나 반 할 미소' (까르띠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