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EPL 리뷰] ‘모우라 투입 15초 만에 골’ 토트넘, 맨시티와 2-2무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루카스 모우라 교체 투입에 성공하며 맨체스터 시티 원정에서 값진 승점 1점을 챙겼다.

토트넘은 18일 새벽 1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에 위치한 에티하드 스타디움서 열린 맨시티와 2019-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서 2-2로 비겼다. 이로써 토트넘과 맨시티 모두 1승 1무를 기록하게 됐다.

[선발 라인업] 아구에로 vs 케인

홈팀 맨시티는 아구에로, 베르나르두, 스털링, 더 브라위너, 귄도간, 로드리, 진첸코, 라포르테, 오타멘디, 워커, 에데르송을 내세웠다. 이에 맞서 토트넘은 케인, 라멜라, 에릭센, 은돔벨레, 시소코, 윙크스, 로즈, 산체스, 알더베이럴트, 워커-피터스, 요리스를 선발로 기용했다. 손흥민은 지난 시즌 징계로 경기에 나설 수 없었다.

[전반전] 맨시티 파상공세, 스털링 ‘장군’-라멜라 ‘멍군’

전반 초반부터 맨시티가 점유율에서 앞서며 토트넘을 압박했다. 토트넘은 맨시티의 압박에 좀처럼 올라서지 못했다.

토트넘은 전반 15분부터 서서히 맨시티의 공격에 적응하면서 전열을 정비하는 듯 했다. 그러나 맨시티는 기어코 선제골을 만들어냈다. 전반 20분 더 브라위너의 환상적인 크로스를 스털링이 몸을 날려 헤더 슛으로 연결해 첫 골을 만들었다.

1골을 내준 토트넘은 바로 반격에 나섰다. 그리고 전반 23분 맨시티가 집중력을 잃은 사이 라멜라가 기습 슛으로 순식간에 동점골을 기록했다.

하지만 균형은 오래가지 않았다. 전반 35분 더 브라위너의 크로스를 아구에로가 가볍게 밀어 넣으며 맨시티가 다시 리드를 잡았다.

다시 리드를 잡은 맨시티는 지속적으로 공격을 이어갔고, 주도권을 가진 채 전반을 마칠 수 있었다.

 

[후반전] 모우라, 투입 15초 만에 골

후반전에도 맨시티의 파상공세가 계속됐다. 토트넘은 세밀하지 못한 패스로 인해 계속해서 맨시티에 공격권을 내줬고, 맨시티는 더 브라위너와 스털링을 앞세워 쉴 새 없이 토트넘을 몰아쳤다.

수세에 몰린 토트넘은 후반 11분 모우라를 투입하며 승부수를 띄웠다. 그리고 모우라 투입 효과가 곧바로 나타났다. 투입과 동시에 라멜라의 코너킥을 모우라가 헤더 슛으로 연결하며 골을 만들었다. 교체 투입 15초 만에 득점에 성공한 모우라였고, 슈팅 2회에 2골을 만들어낸 토트넘이다.

순식간에 다시 분위기가 바뀌자 맨시티가 다급해졌다. 맨시티는 후반 21분 아구에로를 대신해 제주스를 투입했고, 후반 33분에는 로드리를 빼고 다비드 실바를, 후반 35분에는 베르나르두 실바 대신 마레즈를 넣어 변화를 시도했다.

토트넘 역시 후반 40분 진첸코가 부상당한 틈에 로 셀소를 기용하며 역전 의지를 내비췄다.

하지만 더 이상의 득점은 없었다. 후반 종료 직전 제주스가 득점에 성공했지만, 이전 상황에서 라포르테의 핸드볼로 골은 인정되지 않았가. 그리고 결국 맨시티와 토트넘의 경기는 2-2로 마무리됐다.

[경기결과]

맨시티(2) : 스털링(전20), 아구에로(전35)

토트넘(2) : 라멜라(전23), 모우라(후11)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한예슬 ‘블랙여신의 당당함’ (알렉산더 맥퀸) [포토] 한예슬 ‘블랙여신의 당당함’ (알렉산더 맥퀸)
[포토] 지창욱-원진아-윤세아-임원희 ‘시청률 자신있어요’ (날 녹여주오) [포토] 지창욱-원진아-윤세아-임원희 ‘시청률 자신있어요’ (날 녹여주오)
[포토] 지창욱 ‘냉동인간의 무결점 조각 외모 과시’ (날 녹여주오) [포토] 지창욱 ‘냉동인간의 무결점 조각 외모 과시’ (날 녹여주오)
[포토] 신민아 '누구나 반 할 미소' (까르띠에) [포토] 신민아 '누구나 반 할 미소' (까르띠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