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헤럴드
"사랑스러움 그 자체"…박주호 아들 건후, 발목 생기는中

사진=안나 인스타그램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축구선수 박주호의 아들 건후의 일상이 공개됐다.

박주호의 아내 안나는 16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Aciel -part 2- (No really, he didn't fall asleep)"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Baby boy's legs starting to look like 아빠 파추호"라고 덧붙이며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건후는 키즈카페에서 놀다 지쳐 뻗어있는 모습이다. 또 다른 사진에는 까치발을 하고 있는 건후의 다리가 포착돼있다. 특히 건후는 무발목에서 발목이 조금씩 생기고 있어 보는 이들의 미소를 유발했다.

한편 나은, 건후 남매는 현재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통해 큰 사랑을 받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no image 셀럽파이브, 오는 19일 발라드 신곡 ‘안 본 눈 삽니다’로 청순 아이돌 변신
no image ‘위대한 쇼’ 송승헌vs임주환, 2대에 걸친 질긴 악연 예고…‘팽팽한 맞대면’
[포토] CIX 윤현석X배진영 ‘만화책 찢고 나온 금발과 흑발’ (뮤직뱅크 출근길) [포토] CIX 윤현석X배진영 ‘만화책 찢고 나온 금발과 흑발’ (뮤직뱅크 출근길)
[포토] 배종옥 '자체발광 우아한 자태' (60일, 지정생존자 종방연) [포토] 배종옥 '자체발광 우아한 자태' (60일, 지정생존자 종방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