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맨유, 포그바 이적 불가 선언...‘영입 제안 안 받아!’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개막전에서 첼시를 4-0으로 제압하며 부활을 예고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핵심 미드필더 폴 포그바의 이적 불가를 선언했다.

맨유는 지난 12일 오전 00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첼시와의 2019-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라운드에서 4-0 완승을 거뒀다.

포그바의 활약상은 눈이 부셨다. 포그바는 후반 17분 엄청난 중거리 패스로 마커스 래시포드의 골을 도왔다. 이어 후반 36분에는 폭풍 질주를 보여준 뒤 욕심 부리지 않고 다니엘 제임스에게 찬스를 만들어줬고, 제임스가 이를 데뷔 골로 연결했다. 포그바의 활약은 그야말로 월드 클래스였다.

팬 서비스도 완벽했다. 알려진 바에 따르면 경기 후 포그바는 팬들과 함께 승리를 축하한 뒤 맨유 선수 중 가장 마지막으로 경기장을 떠났다.

이런 상황에서 맨유는 포그바의 이적 불가를 선언했다. 포그바는 이번 여름 이적 시장에서 레알 마드리드와 유벤투스의 뜨거운 러브콜을 받고 있지만 맨유는 그 어떤 제안도 듣지 않겠다는 생각이고, 포그바를 리빌딩의 핵심으로 간주하고 있다.

영국 ‘텔레그라프’는 14일 “맨유는 다음 달 초 유럽 축구 이적 시장이 마감되기 전까지 포그바를 향한 그 어떤 제안도 받지 않을 것이다”고 보도했다.

이유도 밝혔다. 맨유 소식에 정통한 ‘텔레그라프’ 제임스 더커 기자는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포그바를 이번 시즌 자신의 계획의 중심축으로 생각한다. 또한 프리미어리그의 이적 시장이 끝났다. 대체자를 구하지 못했다”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트와이스 나연 ‘설레는 미모’ (쇼케이스) [포토] 트와이스 나연 ‘설레는 미모’ (쇼케이스)
[포토] 구구단 세정 ‘크록스의 여신은 바로 나’ (크록스) [포토] 구구단 세정 ‘크록스의 여신은 바로 나’ (크록스)
[포토] 한예슬 ‘블랙여신의 당당함’ (알렉산더 맥퀸) [포토] 한예슬 ‘블랙여신의 당당함’ (알렉산더 맥퀸)
[포토] 지창욱-원진아-윤세아-임원희 ‘시청률 자신있어요’ (날 녹여주오) [포토] 지창욱-원진아-윤세아-임원희 ‘시청률 자신있어요’ (날 녹여주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