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포항, 해병대 창설 70주년 기념 유니폼 공개...이수빈-완델손 “필승”
사진= 포항 스틸러스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필승!’을 외치며 거수경례하는 두 사람의 얼굴이 무언가 어색하다. 한 명은 군 미필자이고 다른 한 명은 외국인이다. ‘포항의 아들’ 이수빈과 ‘우리 형’ 완델손이다. 현재 포항에서 가장 날카로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두 선수가 구단 공식 채널을 통해 해병대식으로 인사를 전한 이유는 시즌 초 미뤄졌던 ‘해병대의 날’ 일정 확정 소식을 전하기 위해서다.

지난 4월 포항 홈경기에서 진행 예정이었던 해병대 창설 70주년 기념 해병대의 날 행사는 당시 강원도 일원에 발생한 대형 산불로 국가 재난사태가 선포되면서 군병력 지원 등이 필요함에 따라 순연되었다. 이후 제1해병사단과 지속적으로 논의를 이어갔던 포항은 오는 10월 6일(일) 울산을 상대로 한 ‘동해안 더비’에서 미뤄졌던 행사를 진행하기로 결정하였다.

이 날 경기는 올해로 창설 70주년을 맞는 해병대를 위한 기념경기인 만큼 포항은 ‘해병대 스페셜 에디션 유니폼’을 제작해 선수들이 직접 착용하고 경기에 나설 예정이다. 디자인이 공개되며 이슈가 되었던 해병대 유니폼은 두 차례에 걸친 사전 주문제작을 통해 총 500여장이 판매되며 추가주문 요청이 쇄도하였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