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Buzz뉴스 World
마약왕, 200톤 마약 팔아 번 돈만 15조원

[인터풋볼] 조정현 기자 = 웬만한 헐리웃 스타보다 더 유명세를 떨치고 있는 멕시코 `마약왕` 호아킨 구스만에게 종신형이 내려졌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현지시간 17일 미국 뉴욕 브루클린 연방법원 재판에서 구스만은 종신형을 선고 받았다. 또한 구스만은 마약밀매 등으로 벌어들인 것으로 추정되는 126억달러 (약15조원)의 추징도 명령 받았다.

구스만은 멕시코에서 마약밀매조직 `시날로아 카르텔`을 운영하며 미국으로의 마약밀매를 비롯해 각종 범죄행위를 저지른 혐의를 받아왔다.

164cm 신장으로 땅딸보를 뜻하는 `엘 차포`라는 별명과 함께 ‘지구상에서 가장 위험하며 공포스러운 인물’로 불렸던 구스만은 2009년부터 3년 연속 미국 포브스가 선정한 세계 파워맨 100인에 포함되는 ‘영예’를 안기도 했다.

십대 시절부터 마약 밀매에 손을 댄 이후 1989년부터 2014년까지 미국 각지에 200톤이 넘는 마약을 밀매하고 15조원에 달하는 부를 축적한 구스만은 종신형과 함께 그의 재산 모두를 추징 당하게 되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no image 셀럽파이브, 오는 19일 발라드 신곡 ‘안 본 눈 삽니다’로 청순 아이돌 변신
no image ‘위대한 쇼’ 송승헌vs임주환, 2대에 걸친 질긴 악연 예고…‘팽팽한 맞대면’
[포토] CIX 윤현석X배진영 ‘만화책 찢고 나온 금발과 흑발’ (뮤직뱅크 출근길) [포토] CIX 윤현석X배진영 ‘만화책 찢고 나온 금발과 흑발’ (뮤직뱅크 출근길)
[포토] 배종옥 '자체발광 우아한 자태' (60일, 지정생존자 종방연) [포토] 배종옥 '자체발광 우아한 자태' (60일, 지정생존자 종방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