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공식발표] 호날두-데 리트-부폰, 한국 온다! 아시아 투어 명단 포함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와 마티아스 데 리트가 유벤투스의 프리시즌 아시아 투어에 동행한다. 이로써 두 선수는 팀 K리그와 맞대결을 펼치게 됐다.

유벤투스는 19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아시아 투어에 참가하는 명단을 발표했다. 이 명단에는 호날두를 비롯해 데 리트, 이과인, 라비오, 마튀이디, 피아니치, 보누치, 부폰 등이 포함됐다.

특히 데 리트의 합류가 눈에 띈다. 아약스 출신 수비수 데 리트는 빅 클럽들이 주목하는 최대 유망주다. 아약스의 유니폼을 입고 이미 137경기를 소화하며 경험을 쌓았고, 19세의 나이에 팀의 주장 완장까지 달 정도로 리더십을 발휘했다.

그리고 지난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전에서 ‘거함’ 레알 마드리드 격침에 일조하며 자신의 이름을 더 널리 알렸다. 여기에 더해 유벤투스와 8강전에는 골까지 기록했고, 토트넘 홋스퍼와 4강 1차전에서도 안정적인 수비로 승리로 이끌었다. 그의 활약이 아약스를 결승행 문턱까지 견인했다.

이런 데 리트에게 빅클럽들의 영입 러시가 이어졌다. 바르셀로나는 물론, 유벤투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리버풀 등이 그에게 구애를 보냈다. 당초 바르셀로나행이 유력해 보였지만, 바르셀로나가 주급체계의 문제와 함께 주춤했다. 이 사이 유벤투스가 데 리트의 영입에 가까이 다가섰고, 결국 데 리트를 품었다.

유벤투스 이적을 마무리 지은 데 리트는 곧바로 훈련에 합류한다. 이탈리아의 ‘투토메르카토웹’은 ‘코리에르 델로 스포르트’를 인용해 “오늘 첫 훈련을 소화한다. 그리고 기자회견 후 아시아 투어를 팀과 함께 떠날 것이다”라고 밝혔다.

유벤투스는 이번 아시아 투어에서 토트넘, 인터 밀란 그리고 팀 K리그와 맞대결을 펼친다.

사진=게티이미지, 유벤투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황우슬혜 ‘블루카펫에 등장한 여신’ (소리바다) [포토] 황우슬혜 ‘블루카펫에 등장한 여신’ (소리바다)
[포토] 박지훈 ‘볼살까지 귀여운 윙깅이를 마음속에 저장~’ (소리바다) [포토] 박지훈 ‘볼살까지 귀여운 윙깅이를 마음속에 저장~’ (소리바다)
no image ‘열여덟의 순간’ 옹성우X김향기X신승호 비롯한 ‘천봉고’ 수학여행 비하인드 공개
no image 이진혁, 업텐션 응원차 ‘뮤직뱅크’ 깜짝 방문…‘여전히 끈끈한 우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