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총알 없는’ 바르사, 네이마르 임대 영입 원해...PSG는 ‘NO'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네이마르가 파리 생제르망(PSG)을 떠나 바르셀로나 복귀를 원하고 있다. 그러나 바르셀로나가 이적 자금을 모두 사용하면서 어려운 상황이 됐고, 이에 바르셀로나는 임대 영입 카드를 꺼내들었다. 물론 PSG의 대답은 ‘No'다.

네이마르가 PSG와 결별을 원하고 있다. 네이마르는 지난 2017년 세계 최고 이적료인 2억 2000만 유로로 바르셀로나를 떠나 PSG로 이적했다. 리오넬 메시의 그늘에서 벗어나 세계 최고가 되겠다는 바람이었다. 그러나 네이마르의 PSG 생활은 순탄치 않았고, 잦은 부상도 겹치면서 PSG와 함께 정상에 서지 못했다.

결국 네이마르는 바르셀로나 복귀를 원하고 있고, 프리시즌에 불참도 불사하겠다는 뜻을 전하고 있다. PSG도 지친 모양새다. PSG 레오나르도 단장은 프랑스 언론 '르파리지앵'과 인터뷰에서 "만약 모두를 만족시킬 제안이 온다면 네이마르는 PSG를 떠날 수 있다“면서 이적 가능성을 이야기했다.

그러나 네이마르의 바르셀로나 복귀는 어려울 전망이다. 스페인 ‘아스’는 ‘문데 데포르티보’를 인용해 “네이마르 측이 바르셀로나 복귀가 어려워지고 있다는 것을 인식하고 있다. PSG는 네이마르 이적에 대해 오직 이적료만 원하고 있다. 선수가 포함된 거래는 원하지 않는다. 그러나 바르셀로나는 앙투안 그리즈만, 프랭키 데 용 등을 영입하며 엄청난 이적료를 사용했기 때문에 여유가 없다. 여기에 바르셀로나와 PSG의 관계가 좋지 않는 것도 문제다”고 보도했다.

바르셀로나는 현재 이적 자금이 바닥난 상황이다. 이미 그리즈만, 데 용 등을 영입하면서 천문학적인 이적료를 사용했고, 이에 바르셀로나는 네이마르를 임대 영입하겠다는 계획까지 세웠다. 그러나 PSG는 네이마르와 바르셀로나의 태도에 분노하며 거절 의사를 드러내고 있다.

스페인 ‘스포르트’는 “바르셀로나가 네이마르를 영입할 여유가 없는 상황에서 임대 영입을 원하고 있다. PSG와 네이마르와 미팅을 가졌지만 긍정적인 분위기는 아닌 상황에서 바르셀로나는 다른 옵션을 준비하고 있다. 바르셀로나는 일단 네이마르를 임대 영입하고, 완전 이적 옵션을 통해 PSG를 설득한다는 계획이다”고 보도했다.

물론 PSG의 반응은 좋지 않다. 이 매체는 “PSG는 네이마르의 처분을 피할 수 없을 것이라 보고 있다”라면서 “나세르 알 켈라피 회장은 바르셀로나가 아닌 다른 곳으로 네이마르를 보내고 싶어 한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트와이스 쯔위 ‘어느 각도에서 찍어도 작품을 만드는 미모’ (소리바다) [포토] 트와이스 쯔위 ‘어느 각도에서 찍어도 작품을 만드는 미모’ (소리바다)
[포토] 오연서 ‘웃음 참는 모습까지 예뻐’ (하자있는 인간들) [포토] 오연서 ‘웃음 참는 모습까지 예뻐’ (하자있는 인간들)
[화보] 장나라, 시간이 멈춘 듯한 미모로 성숙하고 새로운 매력 발산 [화보] 장나라, 시간이 멈춘 듯한 미모로 성숙하고 새로운 매력 발산
[화보] 임수정, ‘검블유’ 선택한 이유는 캐릭터…“성공을 위해서는 거침없는 배타미” [화보] 임수정, ‘검블유’ 선택한 이유는 캐릭터…“성공을 위해서는 거침없는 배타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