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서울 MD] 오스마르의 경계심, “전북은 김신욱 없어도 강하다”

[인터풋볼=구리] 정지훈 기자= “전북은 김신욱 없어도 강하다” FC서울의 오스마르가 전북의 전력을 경계하며 김신욱이 빠졌어도 전북은 강한 팀이라고 했다.

FC서울은 20일 오후 7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19' 22라운드에서 전북 현대와 맞대결을 펼친다. 현재 서울은 승점 42점으로 리그 3위를 기록하고 있고, 전북은 승점 45점으로 단독 선두를 질주하고 있다. 두 팀의 골득실차가 많이 벌어져있기 때문에 이 한 경기로 순위가 뒤바뀌지는 않겠지만 선두 경쟁에 있어서 매우 중요한 일전이다.

경기를 앞둔 서울은 18일 오후 2시 30분 구리에 위치한 GS챔피언스파크에서 공식 미디어 데이를 열었고, 이 자리에는 최용수 감독을 비롯해 박주영과 오스마르가 참석해 전북전 출사표를 던졌다.

이 자리에 참석한 오스마르는 “전북은 강한 팀이다. 체력적으로, 정신적으로 많은 것이 요구되는 경기다. 홈에서 하는 경기를 통해 좀 더 높은 위치로 올라갈 수 있도록 하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전북에 많은 변화가 있었다. 특히 서울에 강했던 공격수 김신욱이 상하이 선화로 이적하면서 포항 스틸러스의 간판 공격수 김승대를 데려왔다. 두 선수 모두 서울에 강한 공격수였기 때문에 최용수 감독 입장에서는 머리가 아플 수밖에 없고, 오스마르 역시 김신욱을 직접 상대하며 어려움을 겪기도 했다.

이에 대해 오스마르는 “김신욱은 좋은 선수고, 위험한 상황을 많이 만드는 선수였다. 김신욱이 있을 때는 세컨드볼 싸움이 중요했다. 그러나 전북은 김신욱이 없어도 강하기 때문에 우리가 훈련을 통해 준비한 것을 보여줘야 한다”고 전했다.

이어 오스마르는 유벤투스전에 대해서 “유벤투스와 경기는 좋은 경험이라고 생각한다. 그러나 첫 번째는 전북이다. 이후 유벤투스와 친선전에 대해 고민을 할 것이다. K리그 올스타로 뛸 수 있어서 행복하다”고 답했다.

사진=FC서울 제공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황우슬혜 ‘블루카펫에 등장한 여신’ (소리바다) [포토] 황우슬혜 ‘블루카펫에 등장한 여신’ (소리바다)
[포토] 박지훈 ‘볼살까지 귀여운 윙깅이를 마음속에 저장~’ (소리바다) [포토] 박지훈 ‘볼살까지 귀여운 윙깅이를 마음속에 저장~’ (소리바다)
no image ‘열여덟의 순간’ 옹성우X김향기X신승호 비롯한 ‘천봉고’ 수학여행 비하인드 공개
no image 이진혁, 업텐션 응원차 ‘뮤직뱅크’ 깜짝 방문…‘여전히 끈끈한 우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