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K리그1 기자회견] 김도훈 감독, “오승훈 선방 고맙다, 4~5골 먹힐 뻔”

[인터풋볼=전주] 이현호 기자=울산의 김도훈 감독은 오승훈 골키퍼에게 고맙다는 말을 남겼다.

울산 현대는 14일 오후 7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21라운드에서 전북 현대를 상대로 1-1로 비겼다. 이로써 두 팀의 승점 차는 좁혀지지 않았고, 울산은 리그 2위를 유지했다.

경기를 마친 후 김도훈 감독은 “두 팀 모두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했다. 수고했다는 말 전하고 싶다. 관중들에게 좋은 경기 보여주려고 노력했지만, 무승부는 서로가 원하는 결과가 아니라고 생각한다. 선수들이 최선을 다해줬다. 다음 경기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이어서 이날 선방쇼를 보인 오승훈 골키퍼에 대해 “잘 막아줬다. 오늘 4~5골 먹을 뻔했지만 오승훈이 잘 막아줬다. 고맙다”는 말로 오승훈을 칭찬했다.

김 감독은 경기 종료 후 그라운드 안으로 들어가 주심과 대화를 나누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대해 “내가 왜 경고를 받았는지 물어봤다. 심판을 존중해야 하지 않는가. 그 부분에 대해서 궁금해서 물어봤다. 잘 얘기했다”고 답했다.

끝으로 “전북은 우승권에 있는 팀이다. 우리는 다크호스 역할로 남은 시즌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고, “믹스와의 재계약은 좋은 쪽으로 풀리고 있다고 들었다. (원소속팀) 맨체스터 시티 관계자들이 와야 한다는데, 잘 풀리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프로듀스X101’ X1(엑스원), 11인 완전체로 오늘(22일) 공식 브이 라이브 첫 출 ‘프로듀스X101’ X1(엑스원), 11인 완전체로 오늘(22일) 공식 브이 라이브 첫 출
유승호, 1년 3개월만 팬미팅..22일 일반 예매 시작 유승호, 1년 3개월만 팬미팅..22일 일반 예매 시작
'너의 노래를 들려줘' 송재림-박지연, 한밤중에 만난 두 사람 '수상한 기류' '너의 노래를 들려줘' 송재림-박지연, 한밤중에 만난 두 사람 '수상한 기류'
CIX 배진영, 테디베어 캐릭터X가방 콜라보 광고 모델 발탁…“긍정적인 시너지 기대” CIX 배진영, 테디베어 캐릭터X가방 콜라보 광고 모델 발탁…“긍정적인 시너지 기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