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Piclick
레드벨벳 조이, 노래에서 ‘돈냄새 난다’는 댓글 많이 봐…“작곡가 분들 덕”



조이가 레드벨벳 곡에서 ‘돈냄새 난다’는 이야기들에 대한 소감을 말했다.

19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그룹 레드벨벳의 새 미니앨범 ‘‘The ReVe Festival’ Day 1’(‘더 리브 페스티벌’ 데이 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번 앨범에는 자작곡이 없는데 혹시 넣고 싶었던 곡이 있거나 참여하려 했던 부분이 있는지 묻는 질문에 예리는 “가사 참여나 이런 부분에서 열심히 하려고 하는데 회사와 저의 입장을 맞추기가 어렵다”며 “저 혼자만 하는 게 아니라 레드벨벳에 원래 있는 색깔에 맞춰서 써야 하기 때문에 계속해서 도전하고 있다”고 답했다.

또한 조이는 “저희 앨범을 만들어주는 작곡·작사가 분들이 굉장히 능력이 좋으신 분들이셔서 저희가 적극적으로 참여하기엔 장벽이 높다”며 “곡들을 받을 때마다 공부를 하는 느낌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레드벨벳 앨범은 ‘돈냄새 난다’라는 댓글들을 많이 봤다”고 말하며 “제 생각에는 돈을 많이 쓴다기보다는 짱짱한 음악을 만들 수 있는 분들이 많이 참여해준 덕이다”라고 덧붙였다.

레드벨벳은 올해 ‘The ReVe Festival’이라는 타이틀로 다채로운 음악 활동을 펼칠 계획이며, ‘ReVe’는 레드벨벳의 약자이자 두 번째 단독 콘서트 ‘REDMARE’(레드메어)에서 선보인 로봇 캐릭터의 이름으로 프랑스어 표기로는 ‘꿈’, ‘환상’ 등을 의미한다.

페스티벌의 포문을 여는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 곡 ‘짐살라빔’(Zimzalabim)을 비롯해 다채로운 장르의 총 6곡이 수록, 레드벨벳의 개성 가득한 음악을 만날 수 있다.

한편, 레드벨벳은 오는 20일 밤 10시 네이버 V 레드벨벳 채널을 통해 ‘컴백 라이브 - 짐살라빔 나잇’을 진행하며, 21일 KBS2TV ‘뮤직뱅크’를 시작으로 각종 음악 프로그램에 출연해 컴백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