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U-20 WC 라인업] 한국, 우크라이나전서 ‘닥공’...이강인-조영욱-김정민 출격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정정용 감독의 선택은 닥공이었다. 한국이 우크라이나와 결승전에서 공격적인 라인업을 들고 나왔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U-20 월드컵 대표팀은 16일 오전 1시(한국시간) 폴란드 우치에 위치한 우치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 국제축구연맹(FIFA) 폴란드 U-20 월드컵 결승전에서 우크라이나와 맞대결을 펼친다.

새로운 역사를 쓰고 있는 한국이다. 이번 결승 진출로 한국 남자축구 사상 처음으로 FIFA 주관 대회 결승에 진출하는 역사를 썼고, 만약 우승까지 차지한다면 2002 월드컵 4강 신화, 2012 런던 올림픽 동메달 이후 최고의 순간을 맞이하게 된다.

중요한 결승전. 정정용 감독이 파격적인 라인업을 들고 나왔다. 3-5-2 포메이션은 변화가 없었지만 선수 구성은 상당히 공격적이었다. 오세훈과 이강인이 최전방에서 호흡을 맞추고, 중원은 최준, 조영욱, 김정민, 김세윤, 황태현이 나선다. 3백은 이재익, 김현우, 이지솔이 투입되고, 골문은 이광연이 지킨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