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U-20 WC 리액션] "역사를 쓰고 있다!" 발렌시아, 이강인에게 '축하 메시지'

[인터풋볼] 윤효용 기자= 이강인이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준결승에서 선제 결승골을 도우며 대한민국의 결승행을 이끌었다. 이에 소속팀 발렌시아도 기쁨을 드러냈고, 이강인에 축하의 메시지를 남겼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U-20 대표팀은 12일 오전 3시 30분(한국시간) 폴란드 루블린에 위치한 루블린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년 국제축구연맹(FIFA) 폴란드 U-20 월드컵 4강전 에콰도르와 맞대결에서 최준이 선제골을 기록하며 1-0으로 승리했다.

이강인은 이날 경기에서도 선발 출전해 맹활약했다. 전반 38에는 재치 있는 프리킥으로 최준의 결승골을 도우며 승리에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이강인은 현재 U-20 월드컵에서 맹활약하는 중이다. 결승전 한 경기만을 남겨둔 이강인은 1골 4도움을 기록하며 대회 MVP까지 넘볼 수 있는 상황이 됐다.

이러한 활약은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를 놀라게 하는 중이다. 이에 이강인의 소속팀 발렌시아 구단도 기쁨을 드러냈다. 발렌시아는 구단 공식 트위터를 통해 “이강인과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이 대회 결승전에 진출했다. 좋은 시간 보내, 친구들! 너희는 역사를 쓰고 있어. 최고로 기억될거야”라며 축하의 메시지를 보냈다.

사진= KFA 포토, 발렌시아 트위터 캡처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효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