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오피셜] 호날두, UNL 파이널 베스트 골 TOP3 독차지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크리스티아누 호날두(34, 포르투갈)가 ‘네이션스리그 토너먼트 최고의 골’ TOP3를 석권했다.

유럽축구연맹(UEFA) 네이션스리그(UNL)는 10일 공식 채널을 통해 “호날두의 스위스전(준결승) 득점이 초대 네이션스리그 토너먼트 최고의 골로 뽑혔다. 브라보 호날두!”라고 발표하며 호날두에게 축하 메시지를 전했다.

호날두는 지난 6일 열린 2018-19 네이션스리그 파이널 4강 스위스전에 풀타임 활약하며 해트트릭을 기록했다. 먼저 전반 25분에는 무회전 프리킥 슈팅으로 선제골을 기록했다. 이어 1-1로 진행되던 후반 막판 내리 두 골을 성공시키며 3-1 완승을 이끌었다.

이날 기록한 3골 모두 네이션스리그 최고의 골 TOP3에 들었다. 후반 44분 베르나르두 실바의 크로스를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했던 2번째 득점이 1위에 올랐다. 그로부터 1분 뒤에 넣은 쐐기골이 2위, 프리킥 골은 3위에 랭크됐다. 호날두의 뒤를 이어 4위에는 잉글랜드전에서 넣은 마타이스 데 리트(19, 네덜란드)의 헤더 슈팅이 선정됐다.

주장 호날두가 이끄는 포르투갈은 이번 네이션스리그 파이널 결승전에서 네덜란드를 1-0으로 꺾고 최종 우승을 거머쥐었다. 호날두는 개인 통산 29번째 우승컵을 들어 올렸고, 포르투갈은 지난 유로 2016에 이어 3년 만에 메이저 트로피를 추가했다.

사진=게티이미지, 네이션스리그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트와이스 나연 ‘설레는 미모’ (쇼케이스) [포토] 트와이스 나연 ‘설레는 미모’ (쇼케이스)
[포토] 구구단 세정 ‘크록스의 여신은 바로 나’ (크록스) [포토] 구구단 세정 ‘크록스의 여신은 바로 나’ (크록스)
[포토] 한예슬 ‘블랙여신의 당당함’ (알렉산더 맥퀸) [포토] 한예슬 ‘블랙여신의 당당함’ (알렉산더 맥퀸)
[포토] 지창욱-원진아-윤세아-임원희 ‘시청률 자신있어요’ (날 녹여주오) [포토] 지창욱-원진아-윤세아-임원희 ‘시청률 자신있어요’ (날 녹여주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