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대한민국 호주] ‘황의조 벼락골‘ 한국, 호주에 1-0 리드(후반 진행 중)

 

[인터풋볼=부산] 이현호 기자=조커로 투입된 황의조가 선제골을 기록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7일 오후 8시 부산아시아드 주경기장에서 열린 호주 대표팀과의 ‘KEB하나은행 초청 친선경기’에서 1-0으로 앞선 채 후반전을 진행 중이다.

한국은 3-5-2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최전방에 손흥민과 황희찬, 2선에 김진수, 황인범, 주세종, 이재성, 김문환이 섰다. 수비라인은 권경원, 김영권, 김민재가 지켰으며, 골키퍼 장갑은 김승규가 꼈다.

초반의 흐름은 호주가 이끌었다. 전반 10분 듀크가 왼쪽 측면을 파고들어 슈팅을 때렸지만 골문 밖으로 벗어났다. 이어 14분에는 마빌이 오른쪽에서 발리 슈팅을 시도했으나 김승규 품에 안겼다. 잠시 후 코너킥 상황에서 듀크의 헤더 슈팅은 골포스트를 때렸다.

한국은 중원의 이재성, 황인범을 거쳐 전방으로 공을 배달했다. 하지만 손흥민, 황희찬이 볼을 소유하는 데에는 어려움이 컸다. 또한 측면에서 김진수, 김문환이 올려주는 크로스는 번번이 수비의 헤더에 걸렸다. 이처럼 공격의 활로를 뚫지 못한 한국은 득점 없이 전반전을 마쳤다.

후반의 흐름도 비슷했다. 이에 한국은 후반 22분 황희찬을 빼고 황의조를 투입했다. 효과는 바로 나왔다. 후반 32분 왼쪽에서 홍철이 올려준 크로스를 황의조가 간결한 슈팅으로 호주의 골망을 갈랐다.

사진=윤경식 기자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