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맨유, 제임스 영입 임박...이적료 228억 원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다니엘 제임스(21, 스완지 시티) 영입에 가까워졌다.

영국의 ‘스카이스포츠’는 21일(한국시간) “맨유가 1,500만 파운드(약 228억 원)의 이적료로 제임스의 영입에 가까워졌다”라고 밝혔다.

빠른 발과 출중한 드리블 실력을 보유한 제임스는 스완지 시티 유소년 팀을 거쳐 2016년 1군 무대에 데뷔했다. 2017년 슈루즈버리 타운으로 임대를 떠나 실력을 키운 다니엘은 이번 시즌 잠재력을 폭발시켰다.

이번 시즌 38경기에 나서 5골 10도움을 기록했고, 단숨에 여러 구단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 가운데 맨유가 그를 품을 것으로 보인다. ‘스카이스포츠’는 이미 제임스와 맨유가 개인 합의를 마쳤고, 그가 맨유의 이번 여름 이적 시장 첫 영입이 될 것이라 전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이다희 ‘귀엽고 상큼한 윙크’ (코치) [포토] 이다희 ‘귀엽고 상큼한 윙크’ (코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