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헤럴드
"맛있게 먹어 내 동생"..홍선영, 다이어트 중에도 홍진영 위해 진수성찬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홍선영 인스타

홍선영이 동생 홍진영을 위해 차린 진수성찬을 공개하며 끈끈한 자매 의리를 과시했다.

18일 홍선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내강아지 홍블리 홍진영 울강아지를위해 올만에 요리. 하지만 나에겐 그림에떡일뿐. 맛있게먹어내동생. 불금은 집에서. 진짜안먹었음 #잠시고민했다 #하지만... #이번엔 #꼭성공하고싶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잡채, 갈비, 삼겹살 등 진수성찬이 차려져 있다. 최근 홍선영은 다이어트를 선언했다. 그럼에도 동생 홍진영을 위해 음식을 차렸다는 글 내용 역시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홍선영과 홍진영 자매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 중이다.

popnews@heraldcorp.com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이다희 ‘귀엽고 상큼한 윙크’ (코치) [포토] 이다희 ‘귀엽고 상큼한 윙크’ (코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