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英 해설가, "맨시티 UCL 우승 없으면 맨유 그림자에서 못 벗어나"

[인터풋볼] 신동현 기자= 영국 ‘BBC’의 해설가로 활동하고 있는 로비 새비지가 맨체스터 시티의 정곡을 찔렀다. 챔피언스리그 우승 없이는 라이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이룬 영광의 그림자에서 벗어나지 못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과거 맨유와 블랙번 등 프리미어리그에서 선수로 활약했던 새비지는 18일 영국 ‘미러’를 통해 “맨시티의 축구와 그들이 이뤄낸 업적은 칭찬받을 만하지만, 챔피언스리그 우승 없이는 맨유와의 비교에서 자유로울 수 없을 것이다”고 말했다.

새비지는 냉철한 평가를 내리면서도 맨시티의 활약을 인정했다. 그는 “맨시티는 정말 잘하고 있다. 똑똑한 사람이라면 맨시티의 잉글랜드 트레블에 돈을 걸 것이다. 그들은 두 시즌 동안 승점 198점을 얻어냈다. 나는 맨시티가 다음 시즌에도 우승을 차지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맨시티를 칭찬했다.

칭찬도 잠시 새비지는 맨시티의 챔피언스리그 우승 필요성을 역설했다. 새비지는 “하지만 프리미어리그에서 최고의 팀을 고른다면 얘기가 다르다. 과르디올라의 맨시티가 가장 위대한 팀일까? 나는 챔피언스리그에서 우승했던 맨유가 최고의 팀 후보 중 한자리를 차지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서 “맨시티가 가장 큰 대회인 챔피언스리그에서 우승을 차지하거나 그 이상의 성과를 이뤄내기 전까지 1999년 트레블을 달성했던 맨유의 그림자에서 벗어나기 어려울 것이다”고 주장했다.

사진=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