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헤럴드
레드벨벳 조이, 폭죽 트라우마 생겼나.."걱정 끼쳐드려 죄송해"

레드벨벳 인스타그램

[헤럴드POP=김나율기자]그룹 레드벨벳 조이가 무대 위 행동에 대해 사과했다.

지난 11일 조이는 레드벨벳 인스타그램 계정에 무대가 끝난 후 인사하지 못하고 먼저 들어간 것에 대해 사과했다. 조이는 "러비들. 미안하다는 말 하고싶어서 올려요ㅜ 예전에 눈 앞에서 폭죽 터지는 걸 본 이후로 폭죽을 많이 무서워하는데 오늘은 예상치 못한데다가 갑자기 이명까지 들려서 마지막 인사를 못한채 들어가게 되었어요.. 죄송합니다"라고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지금은 괜찮아졌어요!! 걱정 끼쳐드려서 너무 죄송해요.. 매 무대마다 잘하고싶은데 예상치 못한 순간들이 올 때마다 프로답게 대처하지 못하는 것 같아서 제 자신이 되게 미워지는데요.. 앞으로는 이런 일 없도록 마음 단단히 먹고 노력하겠습니다!! 죄송합니다ㅜ"라고 사과했다.

한편 조이는 지난 11일 열린 '이슬라이브페스티벌'에서 레드벨벳 무대를 꾸몄다. 무대가 끝난 뒤 폭죽이 터지자 조이는 귀를 막고 놀라는 모습을 보였다. 귀를 막은 채 무대 뒤로 뛰어들어간 조이는 혼자 인사하지 못하고 들어간 것에 대해 사과했다.

popnews@heraldcorp.com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미스터 기간제’ 윤균상-금새록-이준영-최유화, 본방사수 독려 인증샷 대방출 ‘미스터 기간제’ 윤균상-금새록-이준영-최유화, 본방사수 독려 인증샷 대방출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포스터 비하인드 스틸 공개…‘사관복도 완벽 소화’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포스터 비하인드 스틸 공개…‘사관복도 완벽 소화’
‘바람이 분다’ 감우성X김하늘, 엔딩까지 단 1회…“내 사랑은 늘 당신 하나였다는 걸” ‘바람이 분다’ 감우성X김하늘, 엔딩까지 단 1회…“내 사랑은 늘 당신 하나였다는 걸”
[화보] 정해인, ‘봄밤’ 유지호는 가장 어려웠던 캐릭터…“‘반’으로 줄여서 표현” [화보] 정해인, ‘봄밤’ 유지호는 가장 어려웠던 캐릭터…“‘반’으로 줄여서 표현”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