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MLS 데뷔골’ 황인범, “부담이 없었다고 하면 거짓말이다”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황인범이 그 간의 마음고생을 털어 놓았다. 황인범은 외국인 선수로서 부담감이 있음을 고백했고, 데뷔골을 터트리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벤쿠버는 18일 오전 11시(한국시간) 캐나다 벤쿠버에 위치한 BC 플레이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MLS 7라운드 홈경기에서 LAFC에 1-0으로 승리했다.

황인범은 4-3-3 포메이션에서 중앙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했다. 황인범은 전반 23분 환상적인 발리 슈팅으로 LAFC의 골망을 흔들었고, 황인범의 골은 결승골이 되며 벤쿠버는 리그 첫 승을 신고했다.

경기 후 MLS 공식 홈페이지와 인터뷰를 가진 황인범은 그 간의 마음고생을 털어 놓았다. 황인범은 “나에게 아무런 압박감이 없었다고 말하면 거짓말일 것이다”면서 “나는 외국인 선수이다. 어제 감독과 대화를 했는데 감독은 ‘팀과 코칭스테프, 팀 전체가 내가 압박을 느끼지 않기를 바란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대전 시티즌을 떠나 벤쿠버 유니폼을 입은 황인범은 팀의 주축 선수로 평가받고 있다. 황인범은 올 시즌 리그 6경기에 출전해 이날 데뷔골을 포함 1골을 기록 중이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화보] 이진혁, 휴일에는 김민규-이대휘-강석화 자주 만나…“술 한잔 안 마시고 수다” [화보] 이진혁, 휴일에는 김민규-이대휘-강석화 자주 만나…“술 한잔 안 마시고 수다”
[포토] 리한나 ‘뷰티 클래스에서도 폭발하는 카리스마’ (펜티 뷰티) [포토] 리한나 ‘뷰티 클래스에서도 폭발하는 카리스마’ (펜티 뷰티)
[포토] 강하늘-공효진-김지석 ‘기대 되는 폭격형 로맨스’ (동백꽃 필 무렵) [포토] 강하늘-공효진-김지석 ‘기대 되는 폭격형 로맨스’ (동백꽃 필 무렵)
[포토] 이종혁 ‘코미디 연기에 최적화된 웃음’ (두번할까요) [포토] 이종혁 ‘코미디 연기에 최적화된 웃음’ (두번할까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