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헤럴드
아역배우 갈소원, 발목뼈 부상..반깁스 휠체어 "아프지 말자"

[헤럴드POP=배재련 기자]
갈소원 인스타

갈소원이 부상을 당해 깁스를 했다.

19일 갈소원의 어머니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서울가는 길. 휠체어서비스 신청하고 신난 중학생. 영화 '미스터주' 포스터 촬영 댕겨오겠습니당~ 깁스는 이제 통깁스에서 반깁스로 바꿨고요~잘 낫고 있어요^^ 아, 왜 다쳤나구요? 치어리딩 연습하다가 발목뼈 두군데 금갔어요.이그~"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아역배우로 활약 중인 소원 양의 모습이 담겨 있다. 현재 중학생이 된 갈소원 양은 여전히 깜찍한 외모로 시선을 모았다.

한편 갈소원은 드라마 '푸른바다의 전설', '화려한 유혹', '내딸 금사월', 영화 '7번 방의 선물' 등에 출연한 아역배우다.

popnews@heraldcorp.com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이다희 ‘귀엽고 상큼한 윙크’ (코치) [포토] 이다희 ‘귀엽고 상큼한 윙크’ (코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