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피치
‘손흥민 골’에 日반응, “아시아의 영웅, 정말 부럽다”

[인터풋볼] 조정현 기자= “아시아의 영웅, 한국이 정말 부럽다.” 유럽 챔피언스리그 아시아 선수 최다 득점 신기록을 경신한 손흥민(27, 토트넘)을 향해 일본 팬들과 매체들이 ‘부럽다’는 반응을 보였다.

토트넘 홋스퍼는 18일 새벽 4시(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에 위치한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와의 2018-19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 원정경기에서 3-4로 패했다. 1차전에서 1-0 승리를 거뒀던 토트넘은 합계 스코어 4-4 동률을 이뤘지만 원정에서 3골을 넣으며 4강 진출에 성공했다.

손흥민이 토트넘의 역사를 또 한 번 썼다. 이날 손흥민은 멀티골을 폭발시키며 토트넘의 4강 진출을 이끌었고, 경기 최우수 선수에 선정되는 겹경사를 맞이했다. 영국 ‘BBC'도 손흥민의 득점력을 극찬했다. 이 매체는 “또 손흥민! 이 경기는 미쳤다. 엄청난 마무리였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여기서 끝이 아니다. ‘히스토리 메이커’ 손흥민이 또 하나의 기록을 세웠다. 손흥민은 이번 맨시티전 두 골로 아시아 선수 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최다 득점 신기록을 수립했다. 손흥민은 이번 두 골까지 총 12골을 기록했고, 이는 우즈베키스탄 공격수 막심 샤츠키흐가 우크라이나 명문 디나모 키예프에서 2019-00시즌부터 10년간 뛰며 넣은 챔피언스리그 11골을 깨트리는 아시아 신기록이다.

일본도 이 소식을 전했다. 먼저 일본 매체 ‘풋볼 채널’은 “손흥민이 아시아의 대기록을 세웠다. 챔피언스리그 통산 12골로 아시아 최다 기록을 경신했다”고 주목했고, 일본 ‘게키사카’는 “손흥민이 맨시티를 당황하게 만들었다”며 손흥민의 활약상을 전했다.

일본 팬들은 대체로 부럽다는 반응이었다. 일본 축구 팬들은 여러 채널을 통해 “아시아의 영웅이다”, “아시아 최고의 선수”, “한국 팬들이 부럽다”, “일본에서 나올 수 없는 선수” 등 부럽다는 반응을 보였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이다희 ‘귀엽고 상큼한 윙크’ (코치) [포토] 이다희 ‘귀엽고 상큼한 윙크’ (코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