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오피셜] ‘멀티골’ 손흥민, 메시와 경쟁...UCL 이주의 선수 후보 등극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손흥민이 메시, 더 리흐트, 피르미누와 함께 UCL 이주의 후보에 올랐다.

손흥민은 18일 새벽 4시(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에 위치한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와의 2018-19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 원정경기에서 선발 출전해 멀티골을 터트렸다.

토트넘은 1차전에서 1-0 승리를 거뒀던 토트넘은 2차전에서 3-4로 패했지만 합계 스코어 4-4 동률을 이뤘고, 원정에서 3골을 넣으며 원정다득점에서 앞서 4강 진출에 성공했다.

토트넘은 4-2-3-1로 나섰다. 골문은 요리스가 지켰다. 트리피어, 알더베이럴트, 베르통언, 로즈가 4백에 섰다. 시소코와 완야마가 중원에 포진했고, 2선에 알리, 에릭센, 모우라가 나섰다. 원톱은 손흥민이었다.

전반 4분 만에 맨시티가 스털링의 선제골로 앞서갔다. 더 브라위너가 좌측으로 내준 공을 스털링이 한 번 접은 뒤 감아차기를 시도했고, 그대로 토트넘의 골문 구석을 갈랐다.

하지만 토트넘도 빠른 동점골로 응수했다. 전반 7분, 손흥민이 아크 정면에서 찬 슈팅이 맨시티의 골망을 흔들었고, 전반 10분, 손흥민의 감아차기가 또 다시 맨시티의 골문 구석을 가르며 순식간에 스코어는 2-1 토트넘의 리드가 됐다.

이후 토트넘은 베르나르도 실바, 스털링, 아구에로에게 연속골을 허용했지만 후반 28분, 코너킥 상황에서 요렌테가 만회골을 터트리며 스코어는 3-4가 됐다. 결국 더 이상의 골은 터지지 않았고, 합계 스코어 4-4로 원정 다득점에서 앞선 토트넘이 4강 진출에 성공했다.

멀티골로 토트넘의 4강 진출을 이끈 손흥민은 메시, 더 리흐트, 피르미누와 함께 이주의 선수 후보에 올랐다. 메시는 전날 열린 경기에서 2골로 맨유를 격침시켰고, 더 리흐트와 피르미누도 나란히 골맛을 본 바 있다.

사진 = 게티이미지코리아, UEFA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김상경-엄현경-이혜리-차서원 ‘청일전자 이끌어갈 주역들’ (청일전자 미쓰리) [포토] 김상경-엄현경-이혜리-차서원 ‘청일전자 이끌어갈 주역들’ (청일전자 미쓰리)
[포토] 틴틴(TEEN TEEN) ‘평균나이 16.7세의 상큼함이 폭발하셨다’ (쇼케이스) [포토] 틴틴(TEEN TEEN) ‘평균나이 16.7세의 상큼함이 폭발하셨다’ (쇼케이스)
[화보] 이진혁, 휴일에는 김민규-이대휘-강석화 자주 만나…“술 한잔 안 마시고 수다” [화보] 이진혁, 휴일에는 김민규-이대휘-강석화 자주 만나…“술 한잔 안 마시고 수다”
[포토] 리한나 ‘뷰티 클래스에서도 폭발하는 카리스마’ (펜티 뷰티) [포토] 리한나 ‘뷰티 클래스에서도 폭발하는 카리스마’ (펜티 뷰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