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UCL 리뷰] ‘손흥민 멀티골’ 토트넘, 맨시티에 3-4패...원정다득점 앞서 4강 진출!(합계 4-4)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맨체스터 시티에 패했지만 원정 다득점에서 앞서 4강 진출에 성공했다. 멀티골을 터트린 손흥민이 4강 진출의 1등 공신이었다.

토트넘 홋스퍼는 18일 새벽 4시(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에 위치한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와의 2018-19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 원정경기에서 3-4로 패했다. 1차전에서 1-0 승리를 거뒀던 토트넘은 합계 스코어 4-4 동률을 이뤘지만 원정에서 3골을 넣으며 4강 진출에 성공했다.

토트넘은 4-2-3-1로 나섰다. 골문은 요리스가 지켰다. 트리피어, 알더베이럴트, 베르통언, 로즈가 4백에 섰다. 시소코와 완야마가 중원에 포진했고, 2선에 알리, 에릭센, 모우라가 나섰다. 원톱은 손흥민이었다.

맨시티는 4-3-3으로 맞섰다. 골문은 에데르송이 지켰다. 4백에 멘디, 라포르테, 콤파니, 워커가 섰고, 실바, 귄도간, 더 브라위너가 중원에 포진했다. 3톱은 아구에로를 축으로 스털링과 베르나르도 실바가 나섰다.

전반 4분 만에 맨시티가 스털링의 선제골로 앞서갔다. 더 브라위너가 좌측으로 내준 공을 스털링이 한 번 접은 뒤 감아차기를 시도했고, 그대로 토트넘의 골문 구석을 갈랐다.

하지만 토트넘도 빠른 동점골로 응수했다. 전반 7분, 손흥민이 아크 정면에서 찬 슈팅이 맨시티의 골망을 흔들었고, 전반 10분, 손흥민의 감아차기가 또 다시 맨시티의 골문 구석을 가르며 순식간에 스코어는 2-1 토트넘의 리드가 됐다.

전반 11분 베르나르도 실바가 동점골을 터트린 맨시티는 전반 21분, 더 브라위너의 크로스를 스털링이 침착하게 밀어 넣으며 3-2 역전에 성공했다. 더 이상의 골은 터지지 않았고, 맨시티가 3-2로 앞선 채 전반전이 종료됐다.

후반 3분, 손흥민이 더 브라위너의 돌파를 저지하다 경고를 받았다. 이미 조별예선에서 두 번의 경고를 받았던 손흥민은 경고 3장 누적으로 1경기 출장 정지 징계를 받았다.

후반 9분, 더 브라위너의 슈팅을 요리스가 선방해냈고, 후반 13분 요렌테의 헤더 역시 에데르송이 막아내며 양 팀은 치열한 공방전을 펼쳤다.

하지만 후반 14분, 더 브라위너의 패스를 받은 아구에로가 강한 슈팅으로 토트넘의 골망을 가르며 맨시티가 4-2로 리드를 가져갔다.

후반 28분, 코너킥 상황에서 요렌테의 몸 맞고 공이 그대로 골문 안으로 향하며 토트넘이 한 골 더 추가했다. 후반 추가시간 스털링이 토트넘의 골망을 흔들었지만 VAR 판독 끝에 오프사이드가 선언됐고, 토트넘이 3-4로 패했지만 원정 다득점에 앞서며 맨시티를 꺾고 4강에 진출했다. 

[경기 결과]

맨체스터 시티(4) : 스털링(전반 4분, 전반 21분), B.실바(전반 11분), 아구에로(후반 14분)

토트넘 홋스퍼(3) : 손흥민(전반 7분, 전반 10분), 요렌테(후반 28분)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화보] 임수정, ‘검블유’ 선택한 이유는 캐릭터…“성공을 위해서는 거침없는 배타미” [화보] 임수정, ‘검블유’ 선택한 이유는 캐릭터…“성공을 위해서는 거침없는 배타미”
[포토] 임수향부터 이장우까지 ‘MBN 새 역사 쓸 드라마 기대↑’ (우아한 가) [포토] 임수향부터 이장우까지 ‘MBN 새 역사 쓸 드라마 기대↑’ (우아한 가)
[포토] 김진우 ‘모완준의 스윗한 눈웃음’ (우아한 가) [포토] 김진우 ‘모완준의 스윗한 눈웃음’ (우아한 가)
no image ‘미스터 기간제’ 금새록, 윤균상 누명 위기에 구원 투수 등판 예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