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토트넘 맨시티] 손흥민 통한의 경고, 4강 진출해도 1차전 못뛴다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손흥민이 아쉬운 경고를 받았다. 경고 트러블에 걸려있던 손흥민은 경고 3장으로 4강 1차전에 출전할 수 없다.

토트넘 홋스퍼는 18일 새벽 4시(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에 위치한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와의 2018-19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 원정경기에서 2-3으로 뒤진 채 후반전에 돌입했다.

토트넘은 4-2-3-1로 나섰다. 골문은 요리스가 지켰다. 트리피어, 알더베이럴트, 베르통언, 로즈가 4백에 섰다. 시소코와 완야마가 중원에 포진했고, 2선에 알리, 에릭센, 모우라가 나섰다. 원톱은 손흥민이었다.

전반 4분 만에 맨시티가 스털링의 선제골로 앞서갔다. 더 브라위너가 좌측으로 내준 공을 스털링이 한 번 접은 뒤 감아차기를 시도했고, 그대로 토트넘의 골문 구석을 갈랐다.

하지만 토트넘도 빠른 동점골로 응수했다. 전반 7분, 손흥민이 아크 정면에서 찬 슈팅이 에데르송 맞고 맨시티의 골망을 흔들었고, 전반 10분, 손흥민의 감아차기가 또 다시 맨시티의 골문 구석을 가르며 순식간에 스코어는 2-1 토트넘의 리드가 됐다.

전반 11분 베르나르도 실바가 동점골을 터트린 맨시티는 전반 21분, 더 브라위너의 크로스를 스털링이 침착하게 밀어 넣으며 3-2 역전에 성공하며 전반전을 마쳤다.

후반 3분, 역습 상황에서 손흥민이 더 브라위너의 돌파를 저지하다가 경고를 받았다. 이미 UCL 조별예선에서 경고 2장이 있었던 손흥민은 경고를 한 장 받으며 경고 3장 누적으로 1경기 출전 정지 징계를 받았다. UCL은 4강부터 경고가 소멸되나 8강 2차전까지 3장이 누적될 경우 4강 1차전에 뛸 수 없다. 

결국 토트넘이 4강전에 진출하더라도 손흥민은 1차전에 뛸 수 없게 됐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포스터 비하인드 스틸 공개…‘사관복도 완벽 소화’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포스터 비하인드 스틸 공개…‘사관복도 완벽 소화’
‘바람이 분다’ 감우성X김하늘, 엔딩까지 단 1회…“내 사랑은 늘 당신 하나였다는 걸” ‘바람이 분다’ 감우성X김하늘, 엔딩까지 단 1회…“내 사랑은 늘 당신 하나였다는 걸”
[화보] 정해인, ‘봄밤’ 유지호는 가장 어려웠던 캐릭터…“‘반’으로 줄여서 표현” [화보] 정해인, ‘봄밤’ 유지호는 가장 어려웠던 캐릭터…“‘반’으로 줄여서 표현”
[포토] 조철현-송강호-박해일 ‘故 전미선, 마지막 작품 함께해 영광’ (나랏말싸미 언론시 [포토] 조철현-송강호-박해일 ‘故 전미선, 마지막 작품 함께해 영광’ (나랏말싸미 언론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