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손흥민-모우라 투톱 예상“ 英언론이 바라본 토트넘vs맨시티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손흥민과 루카스 모우라 투톱에 4-1-2-1-2 포메이션” 영국 런던 지역매체가 전망한 토트넘의 라인업이다.

토트넘은 18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맨체스터 시티와 2018-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을 치른다. 지난 1차전 홈경기에서 손흥민의 결승골로 1-0 승리를 거둔 토트넘은 역사상 처음으로 4강 진출에 도전한다.

킥오프까지 약 4시간, 라인업 공개까지는 3시간이 남은 상황에서 토트넘과 맨시티의 예상 라인업이 관심을 끈다. 대부분의 현지 매체들이 손흥민의 선발 출전을 전망하고 있다.

그중 ‘런던 이브닝 스탠다드’는 “토트넘이 4-1-2-1-2 포메이션을 꺼낼 것”이라면서 “최전방에 손흥민과 모우라, 그 아래 알리, 중원에는 시소코와 에릭센, 수비형 미드필더로 완야마가 나올 것이다. 수비는 로즈, 베르통언, 알더베이럴트, 트리피어, 골키퍼에는 요리스를 예상한다”고 전했다.

이 매체는 맨시티가 4-3-3으로 맞설 것으로 봤다. B. 실바, 아구에로, 스털링이 공격에 서고, 페르난지뉴, 더 브라위너, D. 실바가 중원을 구성하며, 델프, 라포르테, 스톤스, 워커가 포백라인, 골문은 에데르송 골키퍼가 지킬 것으로 전망했다.

사진=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혜림 ‘대학내일 표지모델 할 것 같은 분위기’ (리와인드 리복 포워드) [포토] 혜림 ‘대학내일 표지모델 할 것 같은 분위기’ (리와인드 리복 포워드)
‘녹두꽃’ 윤시윤, 충격적인 피투성이 모습…‘차갑게 돌변한 눈빛’ ‘녹두꽃’ 윤시윤, 충격적인 피투성이 모습…‘차갑게 돌변한 눈빛’
‘심포유-시우민 편’, 오늘(14일) 전격 출시…‘EXO-L을 위한 서프라이즈 선물’ ‘심포유-시우민 편’, 오늘(14일) 전격 출시…‘EXO-L을 위한 서프라이즈 선물’
전소미, 아이오아이 멤버들에게 축하 연락 받아…“오늘도 도연 언니와 영상 통화” 전소미, 아이오아이 멤버들에게 축하 연락 받아…“오늘도 도연 언니와 영상 통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