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데 헤아, 메시 슛 꿀꺽‘...西매체 조롱

[인터풋볼] 조정현 기자= 실수를 저지른 다비드 데 헤아를 스페인 매체가 조롱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17일 새벽 4시(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 위치한 캄프 누에서 열린 FC바르셀로나와의 2018-19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 원정 경기에서 0-3으로 완패했다.

지난 1차전에서 0-1로 패한 맨유는 이로써 합계 0-4로 4강 진출에 실패했다.

실수가 맨유의 4강행을 좌절시켰다. 전반 16분 애쉴리 영이 수비 진영에서 무리한 드리블에 이어 끔찍한 터치로 리오넬 메시에게 선제 실점 빌미를 제공했다.

그리고 믿었던 데 헤아까지 실수를 저질렀다. 전반 20분 메시가 역습 상황에서 빠른 타이밍에 슈팅을 시도했고, 데 헤아가 캐칭 실수를 범하며 골로 연결됐다. 이 골은 맨유에 치명타가 됐고, 결국 맨유는 필리페 쿠티뉴에게 한 골 더 내준 뒤 패배의 쓴맛을 보게 됐다.

맨유 패배의 빌미를 제공한 데 헤아에게 조롱이 쏟아지고 있다. 스페인의 ‘스포르트’는 메시를 찬양하며 이와 반대로 데 헤아를 깎아내렸다.

이 매체는 경기 후 메시에게 평점 10점 만점을 부여했고, “메시는 팀이 어려울 때 슈퍼 히어로 옷을 입는다. 그리고 5분 안에 2골을 기록하며 팀을 구한다”라고 극찬했다. 이어 “그렇다 두 번째 골에서는 데 헤아와 값을 헤아릴 수 없는 협력이 있었다. 데 헤아는 메시의 슛을 삼켜버렸다”고 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공식입장] 프리스틴, 데뷔 2년 만에 해체…결경·예하나·성연 3인 재계약 [공식입장] 프리스틴, 데뷔 2년 만에 해체…결경·예하나·성연 3인 재계약
[★PICK] ‘프로듀스X101’ 김민규X김우석X김요한, 비주얼 甲 ‘삼김즈’ [★PICK] ‘프로듀스X101’ 김민규X김우석X김요한, 비주얼 甲 ‘삼김즈’
갓세븐, 신곡 ‘이클립스’ MV 2000만뷰 돌파…‘6월부터 월드투어 돌입’ 갓세븐, 신곡 ‘이클립스’ MV 2000만뷰 돌파…‘6월부터 월드투어 돌입’
‘퍼퓸’ 신성록-고원희 메인 포스터+5인 단체 포스터 공개…‘판타지 로맨스’ 기대↑ ‘퍼퓸’ 신성록-고원희 메인 포스터+5인 단체 포스터 공개…‘판타지 로맨스’ 기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