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토트넘전 앞둔 과르디올라 감독, “케인 빠졌지만 여전히 강하다”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토트넘 홋스퍼와의 일전을 앞둔 펩 과르디올라 감독이 해리 케인이 부상으로 빠지지만 토트넘은 여전히 강한 팀이라고 칭찬했다.

맨체스터 시티와 토트넘 홋스퍼는 오는 18일 새벽 4시(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에 위치한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2018-19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을 치른다. 1주일 전 열린 1차전에서 토트넘이 손흥민의 결승골을 앞세워 1-0 승리를 거둔 바 있다.

당시 경기에서 토트넘은 케인과 알리가 부상을 당하는 악재를 맞이했다. 케인은 발목 인대 부상으로 사실상 시즌 아웃 판정을 받았고, 손목 골절상을 당한 알리는 보호대를 착용하고 경기에 나설 수 있는지 여부를 따져봐야 한다.

이에 맨시티의 전력상 우위가 예상되는 상황. 하지만 과르디올라 감독은 경계를 풀지 않았다. 경기를 하루 앞두고 공식 기자회견에 참가한 과르디올라 감독은 케인의 부상에 대해 “토트넘은 여전히 강한 팀이다. 2-3년 전 내가 영국에 왔을 때 토트넘은 믿을 수 없는 팀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과르디올라 감독은 “승리해야 한다. 회장은 나에게 3연속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우승은 나의 열망이다”면서 “최선을 다할 것이다. 남은 리그 경기도 빡빡하다. 리그 승점 98점을 노린다. 쉬어서는 안된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아이콘 바비 ‘상견례 문전박대 패션의 최강자’ (공항패션) [포토] 아이콘 바비 ‘상견례 문전박대 패션의 최강자’ (공항패션)
CLC(씨엘씨), ‘ME(美)’ 두 번째 콘셉트 이미지 공개…‘강렬한 시크美’ CLC(씨엘씨), ‘ME(美)’ 두 번째 콘셉트 이미지 공개…‘강렬한 시크美’
[ok누나★흑백사진관] AB6IX, 숨막히는 퍼포먼스의 완전체 무대 (쇼케이스) [ok누나★흑백사진관] AB6IX, 숨막히는 퍼포먼스의 완전체 무대 (쇼케이스)
'반가워! 우디-버즈'...'토이 스토리 4', 6월 20일 개봉 확정 '반가워! 우디-버즈'...'토이 스토리 4', 6월 20일 개봉 확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