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라리가 리뷰] ‘벤제마 골’ 레알, 레가네스 원정서 졸전 끝 1-1 무...3위 유지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레알 마드리드가 레가네스 원정에서 힙 겹게 무승부를 거뒀다.

레알은 16일 새벽 4시(한국시간) 스페인 레가네스에 위치한 에스타디오 무니시펄 데 부트라케서 열린 레가네스와 2018-19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32라운드서 1-1로 비겼다. 이로써 레알은 승점 1 추가에 그치며 3위를 유지했다. 1위 FC바르셀로나와 승점 13 차, 2위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 승점 4 차다.

[선발 라인업] 이스코-아센시오 출격

레가네스 원정을 떠난 레알은 벤제마, 이스코, 아센시오, 모드리치, 카세미루, 발베르데, 카르바할, 바란, 나초, 마르셀루, 나바스를 선발로 기용했다. 레가네스는 카리요, 브레이스웨이트, 페레스, 에라소, 베스가, 부스틴자, 실바, 니욤, 오메루우, 시오바스, 쿠엘라를 선발로 기용했다.

[전반전] 레알, 안 풀리는 경기...실점까지

경기 초반 레알의 공격이 좀처럼 풀리지 않았다. 레알은 전반 8분 아센시오의 슛으로 포문을 열었지만, 이후 계속해서 공격적인 답답함을 이어갔다. 또한, 레가네스의 날카로운 역습으로 브라이스웨이트, 에라소 등에게 기회를 내주기도 했다.

중원 싸움이 계속됐다. 레가네스는 폭넓은 활동량으로 레알의 패스를 차단했고, 여기에 날카로운 역습으로 쉽사리 레알이 라인을 끌어올리지 못하게 만들었다.

레알은 긴 패스를 통해 활로를 뚫으려 했지만 이 역시 쉽지 않았다. 또한, 전반 41분 이스코가 박스 좌측에서 시도한 프리킥 역시 골대 위로 벗어나고 말았다. 레알은 전반 44분 코너킥 상황에서 바란이 결정적인 왼발 슛을 시도했지만, 상대 골키퍼에 막히며 아쉬움을 삼켰다.

이 가운데 레가네스가 레알에 일격을 가했다. 전반 45분 실바가 박스 정면에서 감각적인 왼발 슛으로 레알의 골 망을 흔들었다.

[후반전] 벤제마 동점골, 그러나...

1점 리드를 내주며 전반을 마친 레알은 심기일전하며 후반전에 나섰다. 적극적인 공격에 나선 레알은 후반 6분 모드리치의 패스를 이어받은 벤제마가 연이은 슛으로 기어코 동점골을 만들었다.

레알은 이후 부지런히 역전골을 위해 움직였다. 그러나 레가네스 역시 물러서지 않았다. 엔-네시리와 엘 자르를 연달아 투입하며 승리에 대한 의지를 불태웠다.

계속해서 역전골이 나오지 않자 레알은 후반 32분과 36분 이스코와 아센시오를 불러들이고 바스케스와 베일을 차례로 투입하며 막판 승부수를 띄웠다.

하지만 여기까지였다. 레알은 후반 39분 마르셀루의 강력한 슛이 있었지만 이 역시 상대 골키퍼의 선방에 막혔고, 결국 역전에 실패한 채 1-1로 경기를 마쳐야 했다.

[경기결과]

레가네스(1) : 실바(전45)

레알(1) : 벤제만(후6)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보좌관' 이정재-신민아-이엘리야-김동준 등 8인의 포스터..리얼 정치극이 온다 '보좌관' 이정재-신민아-이엘리야-김동준 등 8인의 포스터..리얼 정치극이 온다
김재환, 워너원과 그 이후 인기에 대해…“항상 냉정하게 생각했다” 김재환, 워너원과 그 이후 인기에 대해…“항상 냉정하게 생각했다”
[포토] 김재환 ‘24개월 재주 많은 천재 몬모의 재롱 타임’ (쇼케이스) [포토] 김재환 ‘24개월 재주 많은 천재 몬모의 재롱 타임’ (쇼케이스)
[포토] 김래원 '믿고 보는 연기력에 기대 만발'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포토] 김래원 '믿고 보는 연기력에 기대 만발'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