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EPL 리뷰] ‘포그바 PK 2골’ 맨유, 안방서 웨스트햄 2-1 제압...5위로 UP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폴 포그바가 두 골을 터뜨린 맨유가 안방에서 웨스트햄을 제압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14일 오전 1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에 위치한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2018-19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4라운드에서 웨스트햄에 2-1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맨유는 승점 64점으로 리그 5위로 올라섰다.

[전반전] 마타가 얻어낸 페널티킥, 포그바의 마무리

맨유가 총력전을 펼쳤다. 4-2-3-1 포메이션을 가동한 맨유는 최전방 루카쿠를 중심으로 2선에 마르시알, 마타, 린가드를 배치해 공격을 전개했고, 중원은 포그바와 프레드가 구축했다. 포백은 로호, 존스, 스몰링, 달롯이 나섰고, 골문은 데 헤아가 지켰다. 원정팀 웨스트햄 역시 치차리토, 란치니, 스노드그라스, 노블, 안데르손, 라이스 등 주축 선수들을 모두 투입해 승리를 노렸다.

경기 초반부터 맨유가 주도권을 잡았다. 프레드의 슈팅으로 포문을 연 맨유가 선제골을 기록했다. 전반 19분 마타가 박스 안에서 스노드그라스의 발에 걸려 넘어져 페널티킥을 얻어냈고, 포그바가 키커로 나서 마무리했다.

웨스트햄이 반격했다. 전반 24분 스노드그라스의 코너킥을 발부에나가 헤더로 연결했지만 벗어났고, 전반 25분 안데르손의 슈팅도 벗어났다. 맨유가 찬스를 만들었다. 전반 27분 포그바, 전반 36분 마르시알, 전반 41분 스몰링의 슈팅은 빗나갔다. 웨스트햄이 결정적인 찬스를 살리지 못했다. 전반 44분 안데르손이 날카로운 슈팅을 시도했지만 데 헤아의 선방에 막혔다.

[후반전] 안데르손의 동점골, 포그바의 PK 결승골

후반 초반 웨스트햄이 동점골을 만들었다. 후반 4분 란치니의 크로스를 안데르손이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이후 맨유는 후반 9분 마타를 대신해 래쉬포드를 투입하는 승부수를 던졌다. 맨유가 곧바로 찬스를 만들었다. 후반 13분 스몰링의 패스를 받은 래쉬포드가 슈팅을 가져갔지만 골키퍼에게 막혔다.

웨스트햄도 교체 카드를 꺼내들었다. 후반 17분 란치니가 부상으로 빠지고, 디앙가나를 투입했다. 맨유가 계속해서 찬스를 만들었다. 후반 18분 래쉬포드, 후반 22분 로호가 슈팅 찬스를 잡았지만 득점으로 연결되지는 않았다. 이후 웨스트햄은 후반 28분 안토니오와 프레데릭스, 맨유는 후반 29분 그린우드와 페레이라를 투입하며 변화를 줬다.

맨유가 위기를 넘겼다. 후반 31분 중앙에서 공을 잡은 안토니오가 힘을 이용해 침투해 날카로운 슈팅을 시도했지만 골대를 맞고 나왔다. 데 헤아가 선방쇼를 펼쳤다. 후반 32분 측면에서 연결된 크로스를 안토니오가 헤더로 연결했지만 데 헤아가 슈퍼세이브를 펼쳤다.

위기를 넘긴 맨유가 추가골을 기록했다. 이번에도 페널티킥이었다. 후반 34분 마르시알이 침투하는 과정에서 프레데릭스의 발에 걸려 넘어져 페널티킥이 선언됐고, 이번에도 포그바가 오른발로 마무리했다. 이후 맨유가 안정적으로 경기를 이끌었고, 결국 승리를 따냈다.

[경기결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2): 포그바(전반 19분-PK), 포그바(후반 34분-PK)

웨스트햄 유나이티드 (1): 안데르손(후반 4분)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화보] 구구단 세정, 청량美 X 러블리 콘셉트 완벽 소화 [화보] 구구단 세정, 청량美 X 러블리 콘셉트 완벽 소화
레드벨벳 조이, 노래에서 ‘돈냄새 난다’는 댓글 많이 봐…“작곡가 분들 덕” 레드벨벳 조이, 노래에서 ‘돈냄새 난다’는 댓글 많이 봐…“작곡가 분들 덕”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간절한 재회의 약속은? '서로 눈물 글썽'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간절한 재회의 약속은? '서로 눈물 글썽'
[화보]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X차은우, 조선 첫 여사와 모태솔로 왕자의 로맨스 [화보]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X차은우, 조선 첫 여사와 모태솔로 왕자의 로맨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