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UEL 리뷰] ‘알론소 결승골’ 첼시, 프라하 원정서 1-0 진땀승...4강행 ‘청신호’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첼시가 슬라비아 프라하 원정에서 마르코스 알론소의 골로 극적인 승리를 거뒀다.

첼시는 12일 새벽 4시(한국시간) 체코 프라하에 위치한 시노보 스타디움서 열린 프라하와 2018-19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UEFA) 8강 1차전 원정 경기서 1-0으로 승리했다. 원정에서 값진 승리를 거둔 첼시는 19일 안방에서 4강 진출 확정을 노린다.

[선발 라인업] 지루-윌리안 선발

홈팀 프라하는 올라인카, 크랄, 트라오레, 세브치, 스토치, 마소푸스타, 은가두, 델리, 쿠팔, 보르질, 콜라르를 선발로 내세웠다. 이에 맞서 첼시는 지루, 페드로, 윌리안, 바클리, 조르지뉴, 코바치치, 아스필리쿠에타, 뤼디거, 크리스텐센, 알론소, 케파를 선발로 기용했다. 아자르는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했다.

[전반전] 무기력 첼시, 0-0으로 전반 마감

첼시는 경기 초반 고전을 면치 못했다. 아자르가 빠진 가운데 팀의 전열이 제대로 정비되지 않았고, 안정적인 경기 운용을 하지 못했다. 오히려 프라하가 짜임새 있는 역습으로 더 많은 기회를 가져갔다. 또한, 프라하의 과감한 중거리 슛은 첼시를 위협하기 충분했다.

첼시가 기회를 잡은 것은 전반 25분이었다. 윌리안이 박스 좌측에서 오른발 중거리 슛을 시도했다. 이는 골대를 맞았고, 첼시는 아쉬움을 삼켰다.

이 기회 이후 다시 소강상태가 찾아왔다. 첼시는 점유율을 높게 가져갔지만 좀처럼 기회를 만들지 못했고, 무기력한 전반을 마치게 됐다.

[후반전] 알론소 골, 첼시 극적인 승리

부진한 전반전을 마친 첼시는 후반 시작과 함께 공격적으로 나서기 시작했다. 세트피스 상황에서 지루를 활용하는 등 활로를 모색했다.

그러나 여전히 득점이 없자, 첼시는 결국 아자르 카드를 빼들었다. 후반 13분 첼시는 페드로를 불러들이고 아자르를 투입하며 승부수를 띄웠다. 아자르가 투입되자 첼시가 살아났다. 뤼디거와 윌리안의 슛이 연달아 나오면서 프라하를 위협했다.

위기의 장면도 다시 찾아왔다. 후반 24분 역습 상황에서 트라오레에게 중거리 슛을 내줬다. 하지만 케파의 선방으로 위기를 넘길 수 있었다.

후반 41분 기다리던 골이 나왔다. 윌리안의 크로스를 침투하던 알론소가 헤더 슛으로 마무리하면서 첼시가 늦은 시간 리드를 잡았다. 결국 알론소의 골은 결승골이 됐고, 첼시가 체코 원정에서 승리를 가져갔다.

[경기결과]

프라하(0) : -

첼시(1) : 알론소(후41)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여백
Back to Top